기사최종편집일 2020-10-29 14:26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물어보살' 서장훈, 악플러에게 일침 "지금부터라도 마음 바꿔라"

기사입력 2020.06.29 21:28


[엑스포츠뉴스 최희재 기자] 이수근이 신용재, 김원주의 새 그룹명을 제안했다.

29일 방송된 KBS Joy 예능프로그램 '무엇이든 물어보살'(이하 '물어보살')에는 악플 때문에 고민이라는 의뢰인이 찾아왔다.

의뢰인이 눈물을 보이자 서장훈은 "어린이든 성인이든 그렇게 남한테 악플 다는 사람들. 확실하게 예언할 수 있어. 성공할 수 없어. 인생이 아깝지 않냐. 지금부터라도 마음을 바꾸세요"라고 분노했다. 

이어 "아 또 내 얘길 해줘야겠네. 이 키가 내 고등학생 때 키였단 말이야. 사람들이 얼마나 쳐다봤겠니? 사람들이 웅성거리는 소리가 다 들려"라고 말했다.

서장훈은 의뢰인에게 "그런 것들이 싫어서 내가 농구를 더 열심히 했는지도 몰라. 내가 진짜 열심히 해서 유명해지면 그런 얘기는 못하게 될 거 아니야. 똑같은 케이스라고 볼 순 없겠지만, 너도 이걸 좋은 에너지로 승화를 시켜"라고 진심어린 응원을 전했다.

jupiter@xportsnews.com / 사진=KBS Joy 방송화면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