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0-07-06 18:00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비디오스타' 제아 "신곡 '그리디' 안무 연습 도중 팔 빠졌다" [포인트:톡]

기사입력 2020.06.29 14:07 / 기사수정 2020.06.29 14:16


[엑스포츠뉴스 조연수 인턴기자] 제아가 '비디오스타'에서 신곡 관련 비하인드 스토리를 대방출한다.

30일 방송되는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는 '극한 텐션 특집 Show Me The High!'로 꾸며지는 가운데, 브라운아이드걸스의 메인보컬 겸 리더이자 지난 6월 12일 솔로곡 'Greedyy'를 발표한 제아가 출연한다.

제아의 신곡 'Greedyy'는 음원 절대 강자 아이유의 작사를 시작으로 작곡에 라디, 피처링으로 마마무 문별이 참여해 발매 전부터 뜨거운 관심을 모았다.

이날 제아는 방송 최초로 신곡을 준비하며 생긴 비하인드 스토리를 대방출할 예정이다. 특히 대한민국 최고의 안무가 배윤정이 참여한 신곡의 안무를 연습하던 도중, 팔이 빠졌던 일화에 대해 밝혀 모두를 깜짝 놀라게 했다고. 

MC들이 "팔이 빠질 정도로 연습한 무대 보고싶다"고 요청하자 제아는 게스트들에게 지원사격을 요청, 모두가 제아의 안무를 즉석에서 배워 함께 무대를 꾸몄다. 한편 즉석에서 안무를 배운 조권은 "이걸 하고 팔이 빠졌냐"며 제아를 놀리기 바빴다고.

또한 제아는 "엄청난 흥 덕분에 회사(미스틱스토리) 워크숍만 가면 용돈을 벌어온다"며 입을 열었다. 제아는 궁금해 하는 MC들에게 용돈의 대략적인 액수까지 밝혔다. 생각지 못한 용돈 액수에 깜짝 놀란 MC 박나래는 "나도 미스틱 워크숍에 가고 싶다"고 덧붙여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제아는 워크숍만 가면 용돈을 벌어오는 본인만의 하이텐션을 선보여 이목을 집중시켰다고. 이에 MC들은 "제아가 용돈을 받을 수 있는 이유를 알겠다"며 감탄을 금치 못했다는 후문이다.

​​'비디오스타'는 오는 30일 오후 8시 30분 방송된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