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0-07-04 18:53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모바일게임

던전앤파이터 모바일, 8월 12일 중국 정식 출시…"원작에 충실했다"

기사입력 2020.06.29 12:06



[엑스포츠뉴스 최지영 기자] 중국을 휩쓴 게임 '던전앤파이터'가 모바일로 중국을 노린다. 

지난 27일 넥슨은 "2D 액션RPG '던전앤파이터 모바일'을 오는 8월 12일 중국에 출시한다"고 밝혔다.

중국 서비스는 PC 온라인게임 '던전앤파이터'를 현지에 성공적으로 안착시킨 텐센트가 맡는다. 

'던전앤파이터 모바일'은 2005년 국내 서비스를 시작으로 2008년 중국에 진출해 대표 스테디셀러 게임으로 자리매김하며 장기 흥행을 이어온 '던전앤파이터' IP 기반의 모바일 2D 액션RPG다.

좌우 이동 방식(횡스크롤) 바탕의 빠른 액션과 호쾌한 타격감 등 원작의 강점을 살리는 동시에 모바일 플랫폼에 맞춘 최적화 콘텐츠로 ‘던전앤파이터’ 고유의 액션성을 살렸다.

중국에서 포커스 그룹 테스트(FGT)와 대규모 테스트를 통해 게임의 완성도를 높여 왔으며, 지난 해 12월부터 시작한 사전등록에는 5,000만 명 이상의 유저가 참여해 중국 최대 기대작임을 입증했다.

이와 관련, 네오플 노정환 대표는 "'던전앤파이터 모바일'은 중국에서 선보이는 '던전앤파이터' IP 기반의 첫 모바일게임"이라고 말했따.

이어 "PC 온라인게임 '던전앤파이터'를 서비스하며 축적해온 노하우와 텐센트와의 긴밀한 파트너십을 바탕으로 성공적인 서비스를 이어 나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엑스포츠뉴스 최지영 기자 wldud2246@xportsnews.com / 사진=넥슨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