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0-07-11 00:44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국내연예

'마리 퀴리' 김소향X옥주현 메인 포스터 공개 '완벽 재현'

기사입력 2020.06.29 11:02


[엑스포츠뉴스 김현정 기자] 29일 뮤지컬 ‘마리 퀴리’ 측이 김소향, 옥주현의 모습이 담긴 드라마틱한 메인 포스터를 공개했다.

뮤지컬 ‘마리 퀴리’ 메인 포스터는 주인공인 마리 퀴리의 모습을 전면에 담아냈다. “예측할 수 없고 알려지지 않은 무언가에 온 맘이 들끓어”라는 극 중 대사를 표기해 작품의 메시지를 전한다.

뮤지컬 ‘마리 퀴리’의 주인공을 맡은 김소향과 옥주현은 각기 다른 매력으로 극 중 마리 스클로도프스카 퀴리를 표현했다.
 
김소향은 자신의 연구에 강한 확신을 가진 눈빛으로 ‘마리 퀴리’의 강인한 면모를 오롯이 전한다. 김소향의 어깨 너머로 보이는 화학 물질들이 가득한 실험 선반과 한 손에 쥔 펜과 실험 노트는 마리 퀴리의 열정과 확신을 그대로 대변한다.

옥주현은 실험실 의자에 앉아 두 손을 모은 채로 연구 생각에 여념이 없는 ‘마리 퀴리’를 표현했다. 옥주현은 자신의 실험에 대한 확신을 가진 ‘마리 퀴리’의 열정과 자신의 연구가 초래하게 된 비극적인 현실을 목도한 ‘마리 퀴리’의 고뇌를 깊은 눈빛으로 담아냈다.

김소향은 트라이아웃부터 재연까지 함께하며 마리 퀴리의 캐릭터를 완성했다는 평을 받았다. 압도적인 가창력과 카리스마로 뮤지컬 여제로 꼽히는 옥주현은 이번 작품을 통해 한층 깊어진 연기로 지극히 인간적인 마리 퀴리를 연기한다.

김소향과 옥주현은 화학 약품이 튈까 한평생 검은 옷을 고수했던 마리 퀴리를 표현하기 위해 최소한의 분장으로 촬영에 임했다. 마리 퀴리에 대한 해박한 지식과 마음가짐을 보여 작품에 대한 기대를 더한다.
 
역사상 가장 위대한 과학자로 꼽히는 ‘마리 퀴리’의 삶을 다룬 뮤지컬 ‘마리 퀴리’는 여성, 이민자라는 사회적 편견 속 역경과 고난을 이겨낸 ‘마리 퀴리’의 삶을 조명함으로써 두려움에 맞서고 세상과 당당히 마주한 여성 과학자의 성장과 극복에 관한 이야기를 담았다.

제작사 라이브가 주관하는 창작뮤지컬 공모전 2017 '글로컬 뮤지컬 라이브' 시즌2에 선정됐다. 1년간의 인큐베이팅 프로그램을 거쳐 개발된 뮤지컬 ‘마리 퀴리’는 이후 각각 2018 한국문화예술위원회의 ‘공연예술창작산실- '2018올해의 신작', '2019올해의 레퍼토리'에 선정돼 각각 트라이아웃과 초연을 거쳤다.

과학자 ‘마리 퀴리’의 일대기에 상상력을 더한 팩션(Faction) 뮤지컬 장르인 뮤지컬 ‘마리 퀴리’는 지난 2월 초연 당시 대폭 강화된 서사와 감각적인 조명, 아름다운 음악으로 평점 9.8, 공연 예매율 1위, 공연 실황 중계 21만 뷰라는 이례적인 기록을 쓰며 여성 중심 서사극의 신기원을 제시했다는 극찬을 받았다.

뮤지컬 ‘마리 퀴리’는 오는 7월 30일 홍익대 대학로 아트센터 대극장에서 개막한다. 7월 1일 오후 2시 인터파크 티켓과 멜론 티켓에서 1차 티켓 오픈을 앞두고 있다.

khj3330@xportsnews.com / 사진= 쇼온컴퍼니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