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0-07-06 00:46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국내연예

키디비, 지드래곤 '반려견 방치' 저격…"귀엽다고 데려와놓곤 보내버리는 사람들"

기사입력 2020.06.29 09:49


[엑스포츠뉴스 김미지 기자] 래퍼 키디비가 그룹 빅뱅 지드래곤의 반려견 방치 논란에 저격글을 게시했다.

키디비는 지난 27일 자신의 트위터에 "동물을 패스트패션처럼 갈아치우는 사람들에게는 다시는 동물을 키우지 못하도록 하는 법이 생겼으면 좋겠다. 인간이라 너무 미안해"라는 글을 게재했다.

해당 글은 빅뱅 지드래곤의 반려견인 샤페이종 가호와 졸리가 지드래곤의 부모님이 운영하시는 펜션에서 제대로 된 관리를 받지 못하고 방치돼 있다는 커뮤니티 글이 화제가 된 후 게재된 글이기에 많은 관심을 모았다.

해당 커뮤니티 글에서는 가호가 관리 받지 못한 채 발톱이 자라 있는 모습이 사진으로 담겨 있었고 큰 파장을 불러일으킨 바 있다.

키디비는 지드래곤 저격 후 그의 팬들이 "발언을 책임지라", "지디의 인식이 나빠진다", "(방치된 것을) 직접 본 적이 있느냐"는 등의 댓글을 남기자 "제 트윗으로 인해 발생하는 지디 님에 대한 인식도 인식인데, 지디님 때문에 샤페이가 유행했던 것도 사실이잖아요. 워낙 영향력이 크신 분이니까요. 샤페이 뿐만 아니라 어릴 때 귀엽다고 까다로운 품종견 데려와놓고 어디로든 보내버리는 모든 사람들을 향한 속상함을 표하는 건 철회하지 않을 생각"이라는 글을 추가 게재하기도 했다.

또 "지디가 매정하게 버린 것도 아니고 바쁜 스케줄 때문에 관리하게 힘드니 보낸 것 아니냐"는 말에는 "워낙 바쁘신 분이기에 데려올 때부터 앞으로의 스케줄 생각해서 데려왔어야 하지 않나 싶네요. 그저 뭐 이건 저의 아쉬움일 뿐이죠"라거나 "영향력이 크시기에 최선의 길을 걸으셨으면 하는 바람이 커서 하는 말이죠. 새끼 때처럼 덩치가 커져도 어떤 식으로든 계속 바로 옆에서 사랑해주는 모습을 보여주셨으면 얼마나 좋았을지를 말이에요"라는 댓글을 달기도 했다.

am8191@xportsnews.com / 사진=키디비 인스타그램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