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0-07-03 00:21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해외축구

'이강인 교체 투입' 발렌시아, 비야레알에 패

기사입력 2020.06.29 09:44


[엑스포츠뉴스 임부근 기자] 이강인이 후반 막판 교체 투입됐지만 팀 패배를 막지 못했다.

발렌시아는 29일(한국시간) 스페인 비야레알의 에스티디오 데 라 세라미카에서 열린 2019/20 스페인 프리메라리가 32라운드 비야레알 원정 경기에서 0-2로 졌다.

2연패를 당한 발렌시아는 리그 8위(12승 10무 10패·승점 46)에 머물렀다. 비야레알은 5경기 연속 무패(4승 1무)를 기록한 비야레알(승점 51)은 4위 세비야를 승점 3점 차이로 바짝 추격했다.

발렌시아는 이강인을 벤치에 대기시켰다. 막시밀리아노 고메즈, 호드리고, 카를로스 솔레어, 페란 토레스 등 핵심 공격수를 모두 내보냈다. 그러나 전반 14분, 파코 알카세르에게 발리슛을 얻어 맞으며 선제골을 내줬다. 전반 44분에도 헤라르드 모레노에게 발리슛으로 추가 실점 했다.

이강인은 팀이 0-2으로 지고 있던 후반 34분 솔레어 대신 투입됐지만 시간이 짧았다. 이강인은 지난 19일 레알 마드리드 원정 경기에서 퇴장 당한 뒤 1경기 출전 징계를 받았다. 이후 지난 라운드에서 명단에 포함됐지만 경기에 뛰지 못했다. 이날 경기에선 10분이 조금 넘는 시간을 소화했다.

around0408@xportsnews.com / 사진=연합뉴스/ EPA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