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0-10-21 00:51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프로야구

김재웅, 1⅓이닝 6실점 강판 [고척:온에어]

기사입력 2020.09.15 19:15 / 기사수정 2020.09.15 19:20


[엑스포츠뉴스 고척, 김현세 기자] 키움 히어로즈 김재웅이 경기 초반 크게 휘청였다.

김재웅은 15일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치르는 2020 신한은행 SOL KBO리그 롯데 자이언츠와 팀 간 시즌 15차전에서 선발 등판해 1⅓이닝 동안 40구 던져 7피안타(1피홈런) 1탈삼진 1볼넷 6실점으로 흔들렸다.

롯데 타선이 매섭게 공략해 오자 김재웅이 안정적으로 던질 수 없었다. 김재웅은 1회 초 선두 타자 정훈에게 2루타를 허용하고 계속되는 1사 3루에서 전준우에게 1타점 적시타를 맞아 선제 실점했다.

김재웅은 2회 초 더 크게 흔들렸다. 홈런 포함 5피안타 1볼넷으로 5실점했다. 그는 1사 1, 2루에서 4타자 연속 안타를 맞고 김선기와 바뀌었다. 키움은 김재웅이 1사 1루에서 정훈에게 좌중월 투런 홈런을 허용해 경기 초반 분위기를 빼았겼다.

kkachi@xportsnews.com / 사진=고척, 윤다희 기자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