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0-09-28 15:23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불후의 명곡' 태사자 "채연과 혼성그룹 할 뻔"…데뷔곡 '도' 열창

기사입력 2020.08.01 18:39


[엑스포츠뉴스 나금주 기자] '불후의 명곡' 태사자가 열정적인 무대를 펼쳤다.

1일 방송된 KBS 2TV '불후의 명곡-전설을 노래하다'에서는 태사자가 무대를 꾸몄다.

이날 태사자가 '불후의 명곡'에 등장했다. 채연은 "전 태사자가 만들어지는 과정을 지켜본 연습생이다. 원래는 우리가 같이 혼성그룹으로 준비했다"라고 밝혔다. 김형준은 "저, 김영민, 채연 씨와 다른 여자분까지 해서 혼성그룹으로 나가려고 했다"라고 밝혔다.

이어 무대에 오른 태사자는 '태사자 In The House'로 유명한 데뷔곡 '도'로 무대를 꾸몄다. 태사자는 열정적인 퍼포먼스로 어깨를 들썩이는 무대를 만들었다.

김태우는 "첫 무대가 너무 강력했다"라며 감탄했다. 채연은 "다들 신났는데 눈물이 날 것 같았다. 영민이가 어렸을 때 부르던 모습만 보다 성숙한 느낌으로 부르니까"라고 했고, 세븐은 "태사자 춤을 정말 열심히 따라 췄다. 실제로 보니 옛날 기억이 새록새록 나면서 따뜻했던 무대였다"라고 밝혔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KBS2 방송화면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