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0-08-10 11:40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온라인게임

"최후의 1인을 가리자" '포트리스 배틀로얄', BI 공개

기사입력 2020.06.29 17:08



[엑스포츠뉴스 최지영 기자] 새로운 방식의 포트리스 '포트리스 배틀로얄'이 등장할 예정이다.

29일 팡스카이 측은 "자사와 씨씨알이 공동으로 개발하고 서비스하는 신작 슈팅게임 '포트리스 배틀로얄'의 BI를 공개했다"고 밝혔다.

'포트리스 배틀로얄'로 게임명을 확정한, 이번 작품의 BI는 포트리스 로고에 '배틀로얄(Battle Royal)' 문구를 부각시켜 배틀로얄 장르의 게임임을 강조했다.

이는 보다 진화된 신규 시스템인 '배틀로얄 모드'를 통한 전혀 새로운 방식의 포트리스를 상징한다.

'포트리스 배틀로얄'의 '배틀로얄 모드'는 7분 동안 20명이 배틀로얄 전용 맵에 낙하한 후 치열하게 경쟁하여 최후의 1인을 가리는 모드다.

모드는 개인전(1:19)과 팀전(5:5:5:5)이 준비되어 있으며, 게임 시간은 6분의 정규 시간에 1분의 서든데스 시간이 포함됐다. 

화면을 드래그하여 낙하지점을 선택할 수 있으며, 점차 좁혀져 오는 자기장도 있고, AP 2배 가속, 서든 데스의 개념도 있어 더욱 긴장감 넘치는 전투가 펼쳐진다.

이번 작품을 통해 '포트리스' 시리즈는 폭발적인 시스템의 발전을 선보인다. 함께 하는 재미와 성장의 재미를 살린 시스템이 많아졌다.

▲태그 매치 구성에 따라 '아군 전체 생명력 회복'과 같이 특수 스킬을 사용할 수 있는 '팀업 시스템'과 ▲특정 조합 및 등급에 따라 능력치를 업그레이드시킬 수 있는 '컬렉션 시스템' ▲코스튬을 장착, 추가 능력치와 외형을 획득할 수 있는 '스킨 시스템'과 '성장 시스템' 등이 새로 담겼다.

이와 관련, 팡스카이 김광회 실장은 " '포트리스'는 한 시대의 아이콘이자 국민게임으로 불리워진, 인기있는 IP다. 유명 IP와, 현재 전세계적으로 재미와 게임성을 인정받은 '배틀로얄'의 결합은, 익숙하지만, 새로운 게임 경험을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며, 쾌적한 서비스를 위해서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팡스카이는 사전등록과 테스트 과정을 거쳐 ‘포트리스 배틀로얄’의 정식 서비스를 진행할 예정이다.

엑스포츠뉴스 최지영 기자 wldud2246@xportsnews.com / 사진=팡스카이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