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1-01-28 11:06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프로듀스48' 한초원·치바 에리이 속한 조, '붐바야' 승리… '눈물'

기사입력 2018.07.07 00:47 / 기사수정 2018.07.07 00:48



[엑스포츠뉴스 김의정 기자] '프로듀스48' 반전 무대가 탄생했다. 

6일 방송된 Mnet '프로듀스48'에서는 그룹 배틀 평가가 펼쳐졌다.

이날 블랙핑크의 '붐바야'를 선보일 1조 이채정, 고유진, 박찬주, 원서연, 김소희와 2조 한초원, 아사이 나나미, 아사이 유우카, 치바 에리이, 강혜원, 사토 미나미가 무대에 올랐다.  

팀원 선택 과정에서 제일 마지막으로 남아 팀으로 이루어진 2조는 제일 피하고 싶었던 '붐바야'와 만났다. 이에 일본 연습생들은 거의 반 포기 상태였고, 치바 에리이는 "곡의 랩은 너무 어렵고 템포도 빨라서 별로 의욕이 생기지 않아서 연습을 안 했던 것 같다"고 말했다.

한초원은 "사실 상대 조에게 지더라도 무대는 진짜 서고 싶었다"며 눈물을 보였다. 이후 팀원들을 모아 "다 힘든 거니까 다 힘들고 솔직히 우리가 하고 싶은 곡만 할 수 있는 게 아니고 어쩔 수 없는 거니까 우리가 잘해서 반전을 보여주면 진짜 좋겠다"고 다독였다. 그러자 팀원들이 하나둘씩 변하기 시작했고, 이후 본 무대에서 '반전 무대'를 선보여 모두를 감탄케 했다.

투표 결과에서는 2조가 승리하며 전원 베네핏 1000표를 얻는 모습이 그려졌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Mnet 방송화면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