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1-02-28 04:30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영화

'데자뷰' 이천희 "전혜진, 내 단점·버릇 다 알아…모니터 날카로워" (인터뷰)

기사입력 2018.05.29 09:51 / 기사수정 2018.05.29 10:54


[엑스포츠뉴스 김유진 기자] 이천희가 아내인 배우 전혜진에 대한 고마움을 전했다.

이천희는 29일 오전 서올 종로구 팔판동의 한 카페에서 영화 '데자뷰'(감독 고경민)에 대한 다양한 이야기를 전했다.

이날 이천희는 전혜진을 언급하며 "(전)혜진 씨는 진짜 제 단점, 버릇 같은 것도 다 알지 않나"라고 웃으며 "제가 한 작품을 다 봤기 때문에 보면서 모니터를 날카롭게 해 준다. 드라마 같은 경우를 보면 촬영했을 당시의 감정이 티가 날 때가 많은데, 그런 것을 다 보더라"고 얘기했다.

이어 "드라마를 할 때 전혜진 씨에게 모니터를 받으면 검사를 받는 기분이다"라고 다시 한 번 웃어보인 이천희는 "영화도 마찬가지다. 보고 응원을 많이 해주고, 또 아닌 것은 아니라고 하더라. 오늘 '데자뷰' VIP 시사회에도 오기로 했다. 날카로운 모니터를 해 줄 것 같다"고 덧붙였다.

'데자뷰'는 차로 사람을 죽인 후, 공포스러운 환각을 겪게 된 여자가 견디다 못해 경찰에 찾아가지만 사고가 실재하지 않았다는 사실을 듣게 되고 아무도 믿을 수 없는 상황에 빠져드는 충격 미스터리 스릴러. 5월 30일 개봉한다.

slowlife@xportsnews.com / 사진 = 스톰픽쳐스코리아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