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9-11-12 02:32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연애의 참견' 남사친 때문에 파혼한 사연 후일담, 최화정 긴장한 사연

기사입력 2018.05.24 17:46 / 기사수정 2018.05.28 16:31


[엑스포츠뉴스 이송희 인턴기자] 최화정의 손목에 위기가 닥쳤다.

오는 26일 방송될 KBS joy '연애의 참견' 19회에서는 지난주 안방극장을 뜨겁게 달궜던 사연의 후일담이 공개된다. 

앞서 공개된 사연에서 주인공은 7년 만에 나타나 "7일만 연애하자"며 마음을 뒤흔들어 놓는 남사친때문에 결국 파혼까지 감행, 놀라움을 안겨줬다. 남사친 역시 결혼을 앞둔 상황이지만 그는 일단 식을 진행하고 두 달 안에 돌아오겠다는 말만 남겨둔 채 떠난 상황.

남사친의 약속에 프로 참견러들은 입을 모아 회의적인 반응을 보였으며 특히 최화정은 "안 돌아 온다에 내 손목을 건다"며 자신만만하게 호언장담 했다. 

이어 스튜디오에 도착한 사연녀의 뒷이야기에 프로 참견러들은 그 어느 때보다 무섭게 집중한다. 특히 손목이 걸려있는 최화정은 귀를 쫑긋 세운 채 사연에 몰입, 스태프들로부터 짠한 웃음을 자아냈다는 후문. 

시청자들 역시 사연녀가 어떤 소식을 전해왔을지 관심을 집중하고 있다. 더불어 최화정은 과연 손목을 안전하게 지킬 수 있을지 그 결과에도 이목이 집중되고 있어 이번 주 방송 역시 폭발적인 반응을 보일 것으로 예상된다. 오는 26일 오후 10시 10분 방송.

enter@xportsnews.com / 사진 = KBS joy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