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1-04-18 17:30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둥지탈출3' 18세 천보근, 야구장 반대하는 母와 다툼

기사입력 2018.05.22 20:24 / 기사수정 2018.05.22 21:05


[엑스포츠뉴스 김미지 기자] '천만 아역' 천보근이 야구장 나들이도 반대하는 어머니와 말다툼 했다.

22일 방송된 tvN '둥지탈출3'에서는 야구장 나들이를 가기 위해 어머니에게 계획표를 제출하고 용돈 허락을 받는 천보근의 모습이 담겼다.

이날 천보근의 어머니는 야구장 나들이 계획표를 매의 눈으로 스캔하며 "밥 먹는데 왜 1시간 30분이 걸리냐. 2만원이나 드냐"고 지적했다.

또 "미성년자인 너희들끼리 어떻게 야구장을 간다는 거냐"며 반대했다. 천보근은 "나 고등학생이다. 2년 있으면 성인"이라고 하자 어머니는 "그럼 2년 뒤에 가라. 지금은 아빠랑 같이 가라"고 말했다.

am8191@xportsnews.com / 사진=tvN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