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0-02-23 00:52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가요

황혜영 "故 김성재, 떨려서 말도 못붙였던 선배님…울컥"

기사입력 2018.04.02 09:01


[엑스포츠뉴스 전아람 기자] 가수 황혜영이 故(고) 김성재를 그리워했다.

황혜영은 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내가 좋아했던연예인. 떨려서 말도 못붙였던 선배님. 무대뒤에서 리허설 몰래 훔쳐봤던 기억이. 솔로 첫방송이자 마지막 방송을 같이 했었어서 충격이었던 그날의 기억이 아직도 생생한"이라는 글을 남겼다.

이와 함께 #아깝고안타까운가수 #슈가맨보다가울컥 #가슴이먹먹 #연예인의연예인 #김성재 라는 해시태그와 고 김성재의 생전 사진을 게재했다.

앞서 이날 JTBC '투유프로젝트-슈가맨2'에는 고 김성재가 소환됐다. 이날 고 김성재의 친동생 김성욱이 등장해 '말하자면' 무대를 꾸며 감동을 선사했다.

kindbelle@xportsnews.com / 사진=황혜영 인스타그램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