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9-08-23 23:28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가요

허니팝콘 "日 AV 배우 출신 우려 알고 있다…응원 부탁드린다"

기사입력 2018.03.21 14:22


[엑스포츠뉴스 김미지 기자] 그룹 허니팝콘이 일본 성인 비디오(AV) 배우 출신에 대한 우려와 걱정에 대한 이야기를 전했다.

허니팝콘(미카미 유아, 마츠다 미코, 사쿠라 모코)은 21일 오후 서울 마포구에 위치한 스테이라운지에서 첫 번째 앨범 '비비디바비디부'(Bibidi Babidi Boo) 발매 기념 쇼케이스를 개최했다.

허니팝콘은 케이팝을 사랑하는 일본인 멤버들이 모여 준비한 그룹으로, 한국에서 첫 앨범을 발표하기 위해 멤버인 유아가 사비를 들여 제작에 참여했다.

미카미 유아를 비롯해 미코, 모코 모두 일본 AV 배우 출신이다.

미카미 유아는 "일본에서 AV 배우 활동을 하고 있는 것도 맞고, 그 일도 진지하게 하고 있었던 일이다"라며 "그러나 지금은 허니팝콘 활동에 집중해서 하고 싶다"고 말했다.

이어 "우리를 응원하기 어렵다고 생각하시는 분들도 많으실거라고 생각한다. 그래도 지금 응원해주시는 분들을 소중히 생각하려고 한다"고 덧붙였다.

모코는 "준비하는 동안에도 한국과 일본의 문화 차이가 있어서 의견이 있을거라고는 예상하고 있었다"며 "그렇지만 우리를 열심히 응원해주시는 분들이 계시기 때문에 그 분들의 기대에 부응하기 위해서라도 우리가 더 노력을 하고 싶다고 생각한다"고 답했다.

한편 허니팝콘의 '비비디바비디부'는 이날 오후 6시 발매된다.

am8191@xportsnews.com / 사진=김한준 기자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