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0-02-21 00:54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여자농구

WKBL 스타 일일 바리스타 변신, 팬 초청 행사 개최

기사입력 2017.09.25 14:36


[엑스포츠뉴스 조은혜 기자] WKBL(한국여자농구연맹)은 내달 14일 서울시 송파구에 위치한 카페힐링에서 WKBL 선수들과 팬들이 함께하는 '위시(WISH)가 있는 W카페' 행사를 개최한다. 

'위시가 있는 W카페'는 다가오는 2017~2018시즌 여자프로농구 개막을 앞두고, WKBL 6개 구단 선수들이 팬들을 위해 직접 준비한 행사다. 

이번 행사에는 박하나(삼성생명), 김단비(신한은행), 박혜진(우리은행), 강아정(KB스타즈), 김소담(KDB생명), 강이슬(KEB하나은행) 등 WKBL 각 구단을 대표하는 18명의 선수들이 한자리에 모인다. WKBL 선수들은 일일 바리스타와 웨이트리스로 변신해 직접 음식과 음료를 만들고 서빙까지 나서며 팬들을 맞이한다. 

'위시'를 키워드로 진행되는 이번 행사에는 WKBL 선수들과 팬들이 함께 즐기는 다채로운 프로그램이 마련됐다. 팬들에게 소중한 추억을 선사하기 위해서 선수들이 직접 팬들의 소원을 들어주는 코너가 마련되며, 선수들과 팬들이 함께 팀을 구성해 경연을 펼친다. 이외에도 WKBL 감독, 코치, 선수들이 기증한 유니폼 등 농구용품을 비롯하여 선수들이 기증한 애장품을 구입할 수 있는 바자회 및 경매 이벤트가 준비되어 있다.

이번 팬 카페에 참가하는 팬들을 위한 특별한 선물도 준비됐다. 2017~2018시즌 여자프로농구 경기 일정이 담겨 있는 WKBL 고급 다이어리와 기념 티셔츠, 에코백, 열쇠 고리 등 다양한 선물이 제공된다. 

'위시가 있는 W카페' 참가 신청은 25일부터 10월 3일 오후 6시까지이며, WKBL 공식 홈페이지 및 페이스북, 인스타그램을 통해 신청 할 수 있다. 참가비는 3만원이며, 총 60명을 대상으로 선착순 마감한다.

한편 참가비와 물품 바자회 및 경매 등 '‘WISH가 있는 W카페' 행사를 통해 얻어지는 수익금은 농구 코트 개선과 골대 제작 등 농구 환경 조성을 위한 '스포츠토토와 함께하는 W 위시코트 캠페인' 사회 공헌 활동에 전액 기부된다. 

eunhwe@xportsnews.com / 사진WKBL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