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9-10-23 10:22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국내연예

수지 "쉴 땐 드라이브 하거나 친구들과 술 마셔, 혼술도 한다" [화보]

기사입력 2016.10.19 09:00





[엑스포츠뉴스 이아영 기자] 수지가 시크한 겨울 여인으로 변신했다.

가수 겸 배우 수지는 20일 발간하는 스타 스타일 매거진 '하이컷' 화보를 통해 청순미를 벗고 도발적이면서 차가운 매력을 드러냈다.

긴 티셔츠를 입은 채 하의 실종 룩을 연출하거나 재킷을 젖혀 입고 쇄골을 드러내는 등 귀여우면서도 도발적인 수지의 모습을 12페이지 화보에 담았다. 오버사이즈 코트, 퍼 트리밍 후디 점퍼, 스포티한 패딩 코트 등 따뜻한 겨울 패션 아이템을 트렌디하게 소화한 모습이 눈길을 끈다.

화보 촬영 후 진행된 인터뷰에서 수지는 지난달 8일 종영한 KBS 2TV 드라마 '함부로 애틋하게' 이후 근황을 밝혔다. 수지는 "딱히 취미가 없어서 쉴 때 보통 드라이브하거나 친구들과 술을 마신다"며 "혼술도 한다. 자기 전에 캔맥주 조금씩 먹고 잔다"고 말했다.

'함부로 애틋하게'에서 억척스러운 다큐PD 노을을 연기한 수지는 지금껏 했던 역할 중 자신의 실제 모습과 가장 비슷한 캐릭터라고 말했다. "노을이는 지금의 내 모습과 가장 닮아 있다. 예전에 연기했던 캐릭터들도 그 당시 나의 모습을 보여줬다"고 밝혔다.

수지의 화보는 20일 발행하는 하이컷 184호를 통해 만나볼 수 있다.

lyy@xportsnews.com / 사진 = 하이컷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