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9-12-07 16:46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이민기 측 "무혐의 처분, 성관계·성폭행 없었다"(공식입장 전문)

기사입력 2016.07.14 14:36 / 기사수정 2016.07.14 14:41

 
[엑스포츠뉴스=김선우 기자] 배우 이민기가 성폭행 혐의로 피소 됐다가 무혐의 처분을 받았음이 뒤늦게 알려진 가운데 이민기 측이 공식입장을 전했다.

14일 이민기 소속사 측은 엑스포츠뉴스에 "불미스러운일에 거론되어진 것에 대해 죄송하다"며 "우선 성관계나 성폭행은 없었다는 점을 알아주셨으면 좋겠다"라고 밝혔다.

이어서 "당시 여자분의 실수로 신고가 접수 되었고 이후 여자분께서 진술을 번복하셨으며 그 부분에 대해 사과도 받았다"며 "오래전 이미 성실히 조사를 마쳤고 경찰조사결과 혐의없음(불기소)처리 됐다. 사건의 본질과 상관없는 오해와 억측으로 인한 피해가 없길 바란다"고 전했다.

앞서 한 매체는 이민기가 지난 2월 성폭행 혐의로 피소됐으나 무혐의 처분을 받았다고 보도한 바 있다.

한편 이민기는 지난 2014년부터 부산에서 공익근무요원으로 복무중이며, 오는 8월 3일 소집해제를 앞둔 상태다.

그의 복귀작으로 물망에 올랐던 tvN '내일 그대와' 측은 "이미 논란이 있기 전부터 이민기의 캐스팅은 확정된 것이 아니었다. 결정된 바가 없다"고 밝혔다.

<공식입장 전문>

"불미스러운일이 거론되어진 것에 대해 죄송합니다. 우선 성관계나 성폭행은 없었다는 점 알아주시길 바라며 지금 시점에서 말을 많이 하는건 괜한 오해와 논란의 여지를 드릴 수 있을 것 같아 되도록 간략히 말씀 드리겠습니다. 당시 여자분의 실수로 신고가 접수 되었고 이후 여자분께서 진술을 번복하셨으며 그 부분에 대해 사과도 받았습니다. 오래전 이미 성실히 조사를 마쳤고 경찰조사결과 혐의없음(불기소)처리 되었습니다. 지금 검찰쪽에서는 다른 기소자가 조사를 받고있는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사건의 본질과는 상관없는 오해와 억측으로 의미없는 피해가 이어지는 일이 없길 바랍니다."

sunwoo617@xportsnews.com / 사진 = ⓒ 엑스포츠뉴스DB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