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1-01-22 15:55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국내연예

'슈가맨' 주다인 "희귀 혈액암으로 활동중단"

기사입력 2016.03.22 23:57


[엑스포츠뉴스=정지원 기자] 주주클럽 주다인이 예명을 사용한 이유를 밝혔다.
 
22일 방송된 JTBC '투유 프로젝트 슈가맨'에서는 쌈디 그레이 장미여관이 쇼맨으로 출연했다.
 
이날 주주클럽 주다인은 '슈가맨'에서 '나는 나', '센티멘탈', '16/20'을 열창하며 관객들의 환호를 받았다.
 
주다인은 주주밴드 당시 주승환 주승형 형제와 팀워크를 위해 예명을 사용한 사실을 밝히며 "내 이름은 김수민인데 팀워크를 위해 예명을 주 씨로 했다. 두 사람은 대학에서 강의도 하며 잘 지내고 있다"고 밝혔다.
 
또 일명 '때때때' 춤을 유행시킨 '나는 나'에 대해서도 "'때때때'가 아니고 '뜨'를 뒤로 꺾고 '뜨아아'로 불렀는데, 남희석이 때 미는 춤을 추면서 '때때때'로 불려지게 됐다"고 밝혔다.
 
활동 중단 배경도 밝혔다. 주다인은 "한참 활동할 때 전치 3개월 교통사고가 났다. 그 때 쉬어야겠다는 생각이 들어서 휴식기를 가졌다. 이후 솔로로 다시 나왔으나 희귀성 혈액암 때문에 솔로 활동도 금방 끝냈다. 이제 다시 활동을 하려고 한다"고 말해 모두의 박수를 받았다.
 
jeewonjeong@xportsnews.com / 사진= JTBC 방송화면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