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0-12-04 04:51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해외연예

AKB48 자매 그룹, 화상으로 중환자실行 "생명 위독"

기사입력 2016.03.03 11:46


[엑스포츠뉴스=김경민 기자] 일본 걸그룹 AKB48의 자매그룹인 SNH48 멤버가 화상을 입는 큰 사고를 당해 생명이 위독한 상태다.
 
2일 일본 및 중국 현지 언론의 보도에 따르면 중국 상하이를 거점으로 활동 중인 SNH48멤버 탕안치(唐安琪)가 카페에서 화상 사고를 당했다.
 
보도에 따르면 탕안치는 한 카페에서 동행한 친구와 함께 말다툼을 벌이기 시작했고, 급기야 자신의 옷에 라이터를 불을 붙였다. 병원으로 후송됐지만 전신의 80%에 화상을 입고 생명이 위독한 상태다.
 
후베이성 출신인 탕안치는 상하이에서 열린 총선에서 28위를 한 SNH48 2기생 출신으로 지난 2012년 데뷔했다.

fender@xportsnews.com 사진 = 탕안치 웨이보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