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9-09-18 14:56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국내연예

김정은 측 "예비신랑, 이혼 후 만나…사생활 존중해주길"(공식입장)

기사입력 2016.02.18 15:48 / 기사수정 2016.02.18 16:02


[엑스포츠뉴스=한인구 기자] 배우 김정은(40) 측이 예비신랑이 한 차례 이혼했다고 밝혔다.

김정은 소속사 심엔터테인먼트 측은 18일 엑스포츠뉴스에 "예비신랑이 지난 2009년 이혼 한 후 김정은과 3~4년이 지나 서로 힘든 시기에 만나 의지하며 사랑을 싹 틔우기 시작해 신뢰와 믿음을 바탕으로 2015년 연말 결혼을 약속했다"고 전했다.
 
이어 "두 사람의 행복한 출발 시점에 일방적인 보도에 유감을 표한다. 결혼은 배우 개인적인 사생활 인 만큼 존중해 줘야 된다고 생각한다. 아울러 공인이 아닌 예비신랑에 대한 확인되지 않은 추측성 기사는 자제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심엔터테인먼트 측은 "김정은은 앞으로 한 가정의 아내로 행복하게 사는 모습 보여드리고, 배우로써 좋은 연기로 보답하겠다"고 했다.

이날 한 매체는 김정은 예비신랑의 전 아내인 A씨 지인의 말을 빌려 김정은의 예비신랑이 한 차례 이혼을 하고, 초등학생 딸을 둔 재미교포 박모 씨라고 보도했다.

이에 따르면 박 씨는 외국계 금융투자사 펀드매니저로 근무 중인 재력가이며, 김정은은 그의 딸이 다니는 학교에도 자주 방문했다.

김정은은 오는 3월 28일 미국에서 가족과 지인만을 초대해 결혼식을 올린다.

in999@xportsnews.com / 사진 = 김정은 ⓒ 엑스포츠뉴스DB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