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1-04-13 16:54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무한도전' 박명수, 하하와 반말 논란 "작년에 놓을 줄 알았다"

기사입력 2015.09.19 19:40



▲ 무한도전

 
[엑스포츠뉴스=이이진 기자] 개그맨 박명수가 가수 하하의 반말을 지적했다.
 
19일 방송된 MBC '무한도전'에서는 유재석, 박명수, 정준하, 정형돈, 하하, 광희가 펼치는 '생활계획표' 특집이 전파를 탔다.

이날 정형돈과 하하, 광희, 박명수는 숙소에 먼저 도착했다. 네 사람은 정준하와 유재석의 배드민턴 대결을 영상통화로 지켜봤고, 잔액을 걸고 내기했다.

이때 광희는 큰 목소리로 응원했고, 박명수는 "누구한테 말하는 거냐"라며 구박했다. 이에 하하는 "축구 보면서 소리 왜 지르냐"라며 광희를 감쌌고, 박명수는 "왜 말을 놓냐"라며 발끈했다.

이어 하하는 "놓을 때 되지 않았냐. 10년이나 같이 했다"라며 서운해했고, 박명수는 "나는 작년에 놓을 줄 알았다"라며 너스레를 떨었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MBC 방송화면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