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9-06-26 21:55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국내연예

고영욱, 오늘(10일) 출소…향후 3년 전자발찌 부착

기사입력 2015.07.09 21:58 / 기사수정 2015.07.10 00:04



[엑스포츠뉴스=김승현 기자] 가수 고영욱(39)이 만기 출소한다.

고영욱이 10일 서울남부교도소에서 출소한다. 지난 2013년 12월 미성년자 성폭행 및 강제 추행 혐의로 실형을 선고 받은 뒤 징역 2년 6개월의 형량을 모두 채웠다.

교도소 관계자에 따르면 일반 재소자의 경우 오전 5시 전후를 기점으로 교도소를 나선다. 

하지만 성범죄자의 경우 전자발찌 부착과 보호관찰 수칙 교육 등 보호관찰소 직원을 통해 출소 절차를 밟기 때문에 고영욱은 이날 오전 8시에서 9시 사이에 출소할 예정이다.

앞서 고영욱은 지난 2010년 7월부터 2012년 12월까지 미성년자 3명을 성폭행 및 성추행한 혐의로 구속 기소됐다. 

이에 대법원은 고영욱의 항소심에 대한 상고를 기각하고, 징역 2년 6개월 선고, 신상정보 공개ㆍ고지 5년, 위치추적 전자장치(전자발찌) 부착 3년을 명령하는 등 원심을 확정했다. 실형을 선고 받은 뒤 안양교도소에서 수감생활을 한 고영욱은 이후 남부교도소로 이감돼 형량을 채웠다.

출소 후에도 신상정보 공개·고지 5년, 위치추적 전자장치(전자발찌) 부착 3년 등이 시행된다.

김승현 기자 drogba@xportsnews.com 

[사진 = 고영욱 ⓒ 엑스포츠뉴스 DB]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