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9-08-23 23:28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마리텔' 백종원, 갑질 논란에 당황 "갑질 제일 싫어해" 해명

기사입력 2015.06.07 00:14



▲ 마이 리틀 텔레비전
 
[엑스포츠뉴스=이이진 기자] 요리연구가 백종원이 시청자들의 지적을 수용했다.
 
6일 방송된 MBC '마이 리틀 텔레비전'에서는 김구라, 백종원, 신수지, 키, 홍석천이 출연해 각각 자신만의 1인 방송을 만들어가는 장면이 전파를 탔다.
 
이날 백종원은 시청자들에게 목소리 크기를 지적당했고, "화내는 거 아니다. 갑질 아니다. 열정적인 강의를 하다보니까 목소리가 커지는 거다"라며 해명했다.
 
이어 백종원은 "제가 제일 싫어하는 게 갑질이다"라며 강조했고, 부드러운 말투로 방송을 진행했다.
 
또 백종원은 "너무 부드럽게 하면 교육이 안된다. 약간 과격한 선생님이 가르치면 귀에 쏙쏙 들어온다. 제가 이렇게 하면 졸리지 않냐"라며 너스레를 떨었다.
 
대중문화부 enter@xportsnews.com

[사진 = '마이 리틀 텔레비전' 백종원 ⓒ MBC 방송화면]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