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9-09-18 00:21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해외축구

정몽준이 움직인다…챔스 결승 맞춰 독일 출국

기사입력 2015.06.05 08:46 / 기사수정 2015.06.05 08:50



[엑스포츠뉴스=조용운 기자] MJ(정몽준)가 움직인다. 차기 국제축구연맹(FIFA) 회장 선거 출마를 고심 중인 정몽준(64) 대한축구협회 명예회장이 본격적인 외부 활동에 들어간다. 

정몽준 명예회장은 지난 3일 긴급 기자회견을 열고 제프 블래터(79) FIFA 회장의 사임과 관련한 입장을 밝혔다. 차기 회장 선거 출마와 관련해 많은 관심이 쏠린 가운데 정 명예회장은 확답을 피했지만 출마에 긍정적인 의사를 보여줬다. 

그는 "FIFA가 지금의 사태를 전화위복으로 삼아 신뢰를 회복해야 한다. 차기 선거에 참여할 지 여부는 신중하게 생각해서 판단하겠다"며 "국제 축구계 인사를 만나 의견을 듣겠다. 3년 동안 축구계 인사와 만나지 못했기에 의견을 듣는 것이 먼저다"고 말했다.  이어 "신중하게 생각한 뒤 출마 가능성이 49%인지 51%인지 명확하게 밝히겠다"고 전했다. 

이를 위해 정 명예회장이 보폭을 넓히고 있다. 정 명예회장은 5일 독일 베를린에서 열리는 유럽챔피언스리그 결승전을 참관하기 위해 출국한다.

목적은 분명하다. 챔피언스리그 결승전에는 국제 축구계의 중요 인사들이 대거 참석한다. 지난 2011년 FIFA 부회장 선거에서 패한 뒤 일선에서 물러났던 정 명예회장은 이번 자리를 통해 다시 국제 축구계 인사들과 교류를 시작할 생각이다. 

정 명예회장 측은 "미셸 플라티니 유럽축구연맹(UEFA) 회장과 만나 FIFA 개혁 방안에 대해 심도 깊은 의견을 교환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조용운 기자 puyol@xportsnews.com 

[사진=정몽준 ⓒ 엑스포츠뉴스DB]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