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9-08-18 19:06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라디오스타' 김부선 "안영미는 무서운 여자, 고발하고파"

기사입력 2015.04.16 00:01 / 기사수정 2015.04.16 00:43



[엑스포츠뉴스=박소현 기자] 배우 김부선이 방송인 안영미에 대한 격한 감정을 드러내 웃음을 자아냈다.

15일 방송된 MBC '황금어장-라디오스타'에는 '앵그리 피플-화가 난다' 특집이 꾸려져 가수 김흥국, 그룹 제국의 아이들의 광희, 배우 김부선, 이훈이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김부선은 "안영미를 고발하고 싶다. 김부선 코스프레 한다고 하면서 '어머 할렐루야다. 나 오늘 장사 안해' 이러더라. 나는 그런 말 해본 적이 없다"며 "이건 자작극이다. 안영미라는 여자가 아주 무서운 여자다. 일년을 우려먹더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그는 "되레 내가 소화하기 어려운 선물 받은 바지를 안영미에게 선물했다. 너를 위해 사왔다고 거짓말 하고 줬다"고 깜짝 고백했다.  

이어 "내 딸이 '안영미가 엄마 따라하는 거 기분 나쁘지 않지? 그러니까 엄마가 안영미 보면 잘해줘'라고 하더라"며 고개를 끄덕거렸다.

박소현 기자 sohyunpark@xportsnews.com

[사진=황금어장-라디오스타ⓒMBC 방송화면]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