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9-06-16 22:39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도경완, 장윤정과 수입 비교 "백사장에 모래 두 포대 붓는 정도"

기사입력 2015.03.17 11:22 / 기사수정 2015.03.17 12:47



[엑스포츠뉴스=김유진 기자] KBS 아나운서 도경완이 아내 가수 장윤정과의 수입을 비교했다.

도경완은 17일 오전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의 한 식당에서 열린 1TV 교양 프로그램 '나 출근합니다2' 기자간담회에 참석했다.

'나 출근합니다2'의 MC로 나선 도경완은 "취업을 준비할 때 큰 돈은 벌지 못해도 사회에 긍정적인 영향력을 많이 미쳤으면 좋겠다는 생각으로 입사 준비를 했다. 그리고 KBS에 들어오게 됐는데, '나 출근합니다2'는 그 취지에 가장 잘 부합하는 프로그램이 아닌가 생각한다. 많은 분들이 프로그램을 통해 용기를 내고 제 2의 인생을 살 수 있는데 일조하도록 하겠다"며 MC로 나선 소감을 전했다.

이어 아내 장윤정과의 맞벌이 생활을 언급하며 "저와 아내 모두 돈을 버는데, 계좌를 합쳐 보면 제 수입은 백사장에 모래 두 포대 정도 붓는 심정이다. 솔직히 인정할 수 밖에 없다"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또 그는 "그럼에도 불구하고 저희 아내는 '네가 가장이다. 밝고 당당하게 살아라"라면서 누나답게 가르침을 주더라"고 덧붙이며 "저는 퇴직할 그릇이 안된다. 조직원으로 이루고 싶은 꿈이 있기 때문에, KBS에서 열심히 일하면서 제 맡은 바 소임을 충실히 소화해내겠다"고 함께 덧붙였다.

'나 출근합니다2'는 가족을 위해 다시 뛰는 중·장년 가장의 재취업 도전기를 담은 프로그램이다. 지난해 4부작 파일럿으로 방송됐으며, 단순한 재취업 정보의 나열이 아닌 인생 2막을 향한 참가자들의 노력과 눈물을 담아낸다.

오는 22일 오후 1시20분 첫 방송된다.

김유진 기자 slowlife@xportsnews.com

[사진 ⓒ KBS]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