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9-09-23 01:04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속사정쌀롱' 에네스 "턱에 나사 14개 박혀 있다"

기사입력 2014.11.15 10:02 / 기사수정 2014.11.15 12:32

에네스 카야 ⓒ JTBC


[엑스포츠뉴스=김승현 기자] 배우 겸 방송인 에네스 카야가 자신의 턱에 무려 14개의 나사가 박혀있다고 고백했다.

에네스는 최근 JTBC '속사정 쌀롱' 녹화에 참가해 거짓말에 대해 이야기를 나누던 중 "과거 계단에서 넘어져 턱이 부러지는 바람에 나사 14개를 박는 대수술을 했다"며 "터키에 계신 부모님이 알면 걱정하실 것 같아 아무 말도 하지 않고 입원했다"고 털어놨다.

에네스는 터키까지 말이 전해지지 않도록 한국에서 알고 지내던 터키 친구들과 연락도 끊고 "중국에 와서 해외 전화비가 많이 나온다"며 전화 대신 메일로 부모님께 안부를 묻는 등 부모님께 걱정을 끼쳐드리지 않기 위해 철두철미함을 보였다.

하지만 두 달 만에 에네스의 입원 사실은 터키에 있는 부모님 귀에 들어갔고 결국 한국을 찾은 부모님은 미음만 먹느라 54kg까지 빠져 앙상한 에네스의 모습에 고통스러워 하셨다고 전했다. 에네스는 "우는 엄마를 지켜보는 게 너무 힘들었다. 부모님께 거짓말을 했지만 차라리 부모님이 모르셨던 게 더 나았을 것"이라며 눈시울을 붉혔다.

에네스의 철저한 거짓말에도 부모님이 에네스의 입원 사실을 알 수 있었던 것은 가장 믿었고 가까웠던 사람 때문이었다는데, 에네스의 충격적인 고백과 알려지지 않은 이야기들은 오는 16일 오후 9시 40분에 방송되는 '속사정 쌀롱'에서 확인할 수 있다.

김승현 기자 drogba@xportsnews.com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