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9-12-07 09:25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가요

서지수 측 "루머 최초 유포자 반드시 잡을 것" 공식 입장

기사입력 2014.11.10 20:12

러블리즈 ⓒ 울림엔터테인먼트

[엑스포츠뉴스=김유진 기자] 울림엔터테인먼트가 소속 걸그룹 러블리즈 서지수의 루머에 대한 공식 입장을 전했다.

울림엔터테인먼트 측은 10일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울림 엔터테인먼트는 러블리즈의 서지수 양과 관련해 돌고 있는 루머가 절대 사실이 아님을 확실히 말씀드립니다"라고 밝혔다.

이어 "서지수 양은 여자와 연인 관계였던 적도 없을 뿐더러 성폭행을 하거나 사진을 찍어서 유포한 적도 없습니다. 그리고 차마 입에 담기 어려운 언어들도 한 적이 없습니다. 현재 서지수 양에게 피해자라고 주장하시는 분은 과거 서지수 양의 지인이었던 것으로 추측됩니다. 그리고 한 분이 멀티로 제보자라고 사칭하며 여론몰이를 하고 있는 것으로 보입니다"라고 상황을 설명했다.

이어 "하지만 현재 올리고 있는 모든 사진들은 지인이라면 누구나 접근할 수 있는 카카오톡 프로필이나 SNS의 사진들이었지 둘만이 나누었던 사진도 아닐 뿐더러, 정확한 피해 사진이나 피해 증거가 단 한 장도 없습니다. 단지 언어와 문장. 그리고 쉽게 얻을 수 있는 사진을 가지고 루머를 확산하고 있는 것 뿐입니다. 어떻게 택배 사진이 연애의 징표가 되고 성폭행과 협박의 증거가 될 수 있겠습니까"라고 억울한 심정을 호소했다.

또 울림엔터테인먼트 측은 "2014년 11월 10일 마포 경찰서에 수사를 의뢰했습니다. 그리고 앞으로도 꾸준히 수사에 협조해 꼭 최초 작성자 및 유포자를 잡을 것입니다. 진짜 피해자라고 주장하시는 분이 떳떳하다면 나타나십시오. 이제는 온라인 뒤에 숨어서 저희를 협박하지 않아도 될 만큼 이 사건은 커졌습니다"라고 다시 한 번 안타까운 마음을 전했다.

이어 "한 소녀가 데뷔를 앞두고 세상의 손가락질을 받고 있으며 정상적인 연예인 활동은 물론 한 여자로 살기 어려울 만큼 이 사건은 공론화됐습니다. 만에 하나 서지수 양의 잘못이 조금이라도 있다면 저희는 법적인 모든 책임을 질 것입니다. 누군가의 소중한 딸이며, 누군가의 친구, 누군가의 어린 동생입니다. 더 이상의 피해가 없도록 부탁드리겠습니다"라고 글을 맺었다.

한편 앞서 인터넷상에는 서지수와 관련한 루머들이 올라왔다. 이에 따라 울림은 허위 정보로 인한 피해와 확산을 방지하기 위해 이같은 결정을 내린 것으로 보인다.

러블리즈는 10일 0시 선공개곡 '어제처럼 굿나잇'을 발표했다.

김유진 기자 slowlife@xportsnews.com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