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9-07-24 12:40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日언론, '비정상회담' 기미가요 논란 보도 "비난 쇄도"

기사입력 2014.10.28 15:01

비정상회담 ⓒ JTBC 방송화면


[엑스포츠뉴스=김승현 기자] 일본 언론이 기미가요 논란으로 홍역을 치르고 있는 JTBC 예능프로그램 '비정상회담'을 보도했다.

28일 일본의 산케이스포츠는 "'비정상회담'에서 일본의 국가인 기미가요가 흘러 시청자들의 비난이 쇄도하고 제작진이 공식 사과했다"고 전했다.

전날 방송된 '비정상회담'에서는 타쿠야 대신 일일 비정상 대표로 온 히로미츠의 등장 배경음악으로 기미가요가 깔려 논란을 낳았다. 방송 이후 시청자 게시판에는 항의성 글이 쏟아졌고, 이에 제작진은 "부적절한 음원이 사용된 점을 진심으로 사과드린다"고 사과했다.

논란은 가시지 않았고, 제작진은 "'비정상회담'에서는 각 나라의 전통과 문화를 존중하는 프로그램의 콘셉트에 따라 해당 국가를 상징하는 음원을 종종 활용해 왔다"며 "출연자의 등장 시에 사용한 배경 음원은 그 선택이 신중하지 못했다"고 잘못을 인정했다.

또 "각 나라의 상징에 대한 국민 정서와 역사적 의미를 충분히 이해하지 못한 잘못을 인정한다. 제작진의 잘못에 대해 시청자 여러분께 진심으로 사과드린다"며 "향후 보다 신중하게 제작에 임해야 한다는 점을 마음 깊이 느끼고 있다"고 거듭 고개를 숙였다.

김승현 기자 drogba@xportsnews.com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