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9-02-20 13:28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슈스케' 유승엽, 이승철 "슈퍼패스 쓰려고 했다" 호평 속 합격

기사입력 2011.08.26 23:24 / 기사수정 2011.08.26 23:40







[엑스포츠뉴스=방송연예팀 정호연 기자] '슈퍼스타K 3'의 유승엽이 이승엽의 첫 '슈퍼패스'를 받을 뻔 했다.
 
26일 방송된 Mnet '슈퍼스타K 3'에는 EBS 어린이 프로그램 진행자 출신의 도전자 유승엽이 등장했다.

"어디서 많이 본 것 같다"는 심사위원의 말에 유승엽은 "EBS에서 어린이 프로그램을 진행했지만 개편에서 짤렸다"고 밝혔다.

이날 오디션에서 유승엽은 김건모의 '첫인상'을 선보였다. 심사위원 환희는 유승엽에게 불합격을 안겼지만, 호란은 합격을 내려 이승엽의 결정이 남아있는 상황이었다.

이승엽은 "호란 씨가 불합격을 줬다면 '슈퍼패스'를 쓰려고 했다"며 유승엽에게 합격의 소식을 전했다. 

방송연예팀 enter@xportsnews.com

[사진 ⓒ Mnet 방송화면 캡처]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오늘의 핫이슈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