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1-04-19 12:05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프로야구

'비공식 첫 승' 수베로 감독 "이제 리빌딩 시작점에 섰을 뿐" [대전:코멘트]

기사입력 2021.03.05 16:34


[엑스포츠뉴스 대전, 조은혜 기자] 한화 이글스 카를로스 수베로 감독이 비공식 첫 승을 올렸다.

한화는 5일 대전 한화생명이글스파크에서 열린 키움 히어로즈와의 연습경기, 첫 외부 실전에서 6-0 완승을 거뒀다. 이날 한화는 정은원의 2루타 세 방, 힐리와 하주석, 유장혁의 멀티히트 포함 13안타로 활발한 타격을 보였고, 선발 김민우부터 박주홍, 김진욱, 김진영, 강재민, 윤대경으로 이어지는 마운드도 무실점으로 키움 타선을 묶었다. 무엇보다 과감한 시프트와 공격적인 주루플레이가 돋보였다.

경기 후 수베로 감독은 "공식경기든 그렇지 않든 이기는 것은 즐거운 일"이라면서도 "리그에 돌입하면 지는 경기도 많이 나올 수 있다. 이기는 경기에서든 지는 경기에서든 공격, 수비, 주루에서 미스가 있었는지를 확인하는 것이 감독의 역할이다. 오늘의 우리 경기력이 좋아보이는 것은 우리가 승리했기 때문일 수 있다. 승리는 정말 즐겁지만 우리는 이제 디테일을 확인해 나가야 한다"고 첫 승에 안주하지 않는 모습을 보였다.

이어 수베로 감독은 정은원을 콕 집어 "오늘 정은원이 타격과 수비에서 정말 훌륭한 모습을 보여줬다. 특히 수비에서 시프트를 다양하게 진행했는데, 거기서 중요한 역할을 해줬다"고 칭찬했다. 수베로 감독은 "야구는 확률의 스포츠가 되고 있다. 오늘 우리의 시프트가 바로 그것이다. 우리는 각 팀들의 타구 스프레이 차트를 갖고 있다"며 "우리가 가진 다른 팀의 데이터를 통해 상대가 우리의 시프트를 무너뜨릴 수 있는 지를 확인하기 위해 다양한 시프트를 활용했다"고 설명했다.

끝으로 수베로 감독은 "우리는 오늘 리빌딩의 시작점에 섰을 뿐이다. 이제 우리 팀이 좋아지려는 시작일 뿐이다. 팬들에게 최종적으로 성공하는 모습을 보여드리기 위해 우리 모두 한걸음 한걸음 단계적으로 성장해 나갈 것이다"라는 메시지를 전했다.

eunhwe@xportsnews.com / 사진=대전, 김한준 기자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