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1-04-20 07:24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프로야구

'연습경기 2연승' LG, NC 상대 이틀 연속 역전승 [창원:스코어]

기사입력 2021.03.03 15:35 / 기사수정 2021.03.03 16:07


[엑스포츠뉴스 창원, 조은혜 기자] LG 트윈스가 NC 다이노스와의 연습경기에서 이틀 연속 한 점 차 승리를 거뒀다.

LG는 3일 창원NC파크에서 열린 NC와의 연습경기에서 3-2로 승리했다. 전날 9-8 역전승을 거뒀던 LG는 연습경기 2연승을 기록하게 됐다. 선발 배재준이 2이닝 무실점을 기록했고, 이어 류원석(2이닝 1실점)~이상영(2이닝 무실점)~진해수(1이닝 1실점)~송은범(1이닝 무실점)~고우석(1이닝 무실점)이 이어 나왔다. 타선에서는 최민창이 2안타 1타점, 김주성이 희생플라이로 결승타점을 기록했다.

이날 경기는 두 팀 합의에 따라 NC가 초 공격, LG가 말 공격으로 진행된 가운데, LG가 신민재(지명타자)-이주형(2루수)-김호은(1루수)-이재원(우익수)-김주성(3루수)-최민창(중견수)-이영빈(유격수)-박재욱(포수)-함창건(좌익수) 순으로, NC가 김준완(중견수)-박시원(우익수)-박준영(3루수)-권희동(지명타자)-전민수(좌익수)-윤형준(1루수)-김찬형(유격수)-정범모(포수)-지석훈(2루수) 순으로 선발 라인업을 꾸렸다.

선취점은 NC가 냈다. 4회초 전민수가 류원석 상대 볼넷으로 출루, 윤형준의 안타와 김찬형의 땅볼 때 진루해 정범모의 적시타에 홈을 밟았다. 루친스키, 김태경을 공략하지 못하던 LG 타자들은 6회 들어서 점수를 내고 역전에 성공했다. NC 세 번째 투수 박진우를 만나 김호은과 이재원, 김주성의 연속 안타가 나왔고, 1사 만루 찬스에서 박진우의 폭투로 점수를 뽑아낸 뒤 최민창의 안타로 2-1 역전에 성공했다.

NC가 7회 균형을 맞췄다. 진해수 상대 김찬형이 내야안타, 이재용이 좌전안타로 출루했고, 김찬형이 김민수의 중전안타에 들어오며 2-2 동점. 그러나 8회말 LG가 한석현의 3루타로 찬스를 잡았고, 곧바로 나온 김주성의 희생플라이에 다시 3-2 리드를 가져왔다. 그리고 고우석이 9회초를 무실점으로 막으면서 LG의 승리가 완성됐다.

한편 NC는 드류 루친스키가 선발로 나와 2이닝 무피안타 2볼넷 2탈삼진 무실점을 기록했다. 루친스키는 총 39구를 던지며 포심과 투심 패스트볼, 커터, 커브와 포크볼을 점검하며 최고 구속 148km/h를 마크했다. 이어 나온 김태경도 2이닝 무실점을 기록했다.

eunhwe@xportsnews.com / 사진=엑스포츠뉴스DB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