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1-04-15 01:37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가요

이미주, “솔로 앨범도 내고 러블리즈 온콘도 하고파” [화보]

기사입력 2021.02.27 15:46



러블리즈 이미주(미주)가 ‘봄의 여신’ 매력을 한껏 드러냈다.

27일 ‘더스타’ 매거진은 3월 호에 등장한 러블리즈 미주의 단독 화보를 공개했다.

‘LAZY SPRING DAYS’를 주제로 진행된 이번 화보에는 유쾌한 에너지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미주의 반전 매력을 엿볼 수 있다.



특히 미주는 시크한 눈빛으로 카메라를 응시하거나, 소파에 앉아 여유롭게 포즈를 취하는 등 패션모델 같은 분위기를 자랑하며 보는 이들의 감탄을 자아냈다.

화보 촬영 후 이어진 인터뷰에서 미주는 “한 번도 파스텔이 잘 어울린다고 생각해 본 적이 없었는데, 오늘 촬영을 하면서 새로운 모습을 발견했다”라며 즐겁게 화보 촬영 소감을 전했다.



이어 최근 MBC 예능 프로그램 ‘놀면 뭐하니?’에서 흥 넘치는 매력으로 주목받은 ‘수사반장’편에 대해 미주는 “촬영을 하러 갔는데 100% 콩트였다”라며 “정말 뻔뻔하게 연기하니까 스태프들이 재미있다고 했다. 촬영 끝나고도 한동안 콩트에 빠져 엄마한테 전화해 ‘이 형사입니다’ 이렇게 통화를 했다”라고 웃으며 설명했다.

음악이면 음악, 예능이면 예능 다 잘하는 미주에게 예능과 음악은 어떤 의미가 있는지 묻자 “완전히 다른 관계다. 예능에서는 아이돌이 아닌 원래 나의 모습을 보여주고, 무대에서는 아이돌로서의 워너비 모습, 퍼포먼스로 반전 매력을 보여주고 싶다”라며 솔직하게 답했다.



그러면서 미주는 남들이 모르는 자신의 진짜 모습에 대해선 “여릴 때는 한없이 여려진다. 누가 울면 같이 옆에서 울어주는 성격이다”라고 털어놨다.

또 그룹, 솔로 상관없이 앞으로 무대에서 도전해보고 싶은 콘셉트에 대해 미주는 “센 콘셉트를 해보고 싶다. 당당하고 섹시한 펑키의 느낌처럼”이라며 “러블리즈로서 러블리한 모습을 7년 보였다면 이제 성숙한 미주를 보여주는 것이 목표”라고 포부를 밝혔다.

마지막으로 올해의 계획과 소망을 묻자 “늘 최선을 다하는 미주로 살고 싶다. 지치지 않는 에너자이저가 되겠다”라며 “소망은 러블리즈 온라인 콘서트를 한 번 더 하고 싶다는 것. 솔로 앨범도 내고 싶고, 많은 분들이 저희 러블리즈를 사랑해 주셨으면 좋겠다”라고 이야기했다.

한편, 러블리즈 미주의 더 많은 화보와 인터뷰는 ‘더스타’ 매거진 3월 호를 통해 만나볼 수 있다.

tvX 이정범 기자 leejb@xportsnews.com / 사진 = 더스타
보도자료·기사제보 tvX@xportsnews.com
▶tvX는 No.1 엔터테인먼트 미디어 엑스포츠뉴스의 영상·뉴미디어 브랜드입니다.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