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1-04-21 08:14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드라마

SF9 다원, '어느 날 우리 집 현관으로 멸망이 들어왔다'로 첫 연기 도전

기사입력 2021.02.23 09:38


[엑스포츠뉴스 오수정 기자] 그룹 SF9 다원이 첫 연기에 도전한다.

SF9의 멤버인 다원이 tvN ‘어느 날 우리 집 현관으로 멸망이 들어왔다’에 탁선경 역으로 출연한다. ‘어느 날 우리 집 현관으로 멸망이 들어왔다’는 사라지는 모든 것들의 이유가 되는 존재 멸망(서인국)과 사라지지 않기 위해 목숨을 건 계약을 한 인간 동경(박보영)의 치명적인 100일 한정 판타지 로맨스를 그린 작품이다.

극 중 다원은 동경의 동생이자 취준생인 탁선경 역을 맡았다. 탁선경은 일단 저지르고 보는 철없는 동생으로 얼핏 보면 누나를 괴롭히는 것 같지만 속마음 깊은 곳에는 누나를 향한 고마움을 가지고 있는 동생이다.

다원은 소속사를 통해 “정극에 도전할 기회가 생겨 감사하다. 그래서인지 긴장도 많이 되고, 걱정도 많이 된다. 그래서 더 열심히 노력하고 준비하며 촬영하고 있으니 보시는 분들이 재밌게 봐주셨으면 좋겠다. 준비하는 과정에서 함께 연기하는 선배님들 작품도 많이 찾아보고, 공부했다. 새로운 분야에 처음 도전하는 것만큼 좋은 모습 보여드릴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임하겠다”라고 다부진 포부를 전했다.

다원은 SF9 내에서도 다양한 매력을 가진 멤버로 인기를 끌고 있다. 예능, 무대, 웹 플랫폼 등 다양한 채널로 팬들과 소통하며 고유의 매력을 발산, 만능캐로 팬덤을 이끌고 있다. 여기에 연기라는 새로운 장르를 추가하며 한층 업그레이드된 매력을 보여줄 다원의 새로운 모습에 벌써부터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한편 다원이 배우로서 첫 행보를 알리는 ‘어느 날 우리 집 현관으로 멸망이 들어왔다’는 2021년 상반기 방송을 앞두고 있다.

nara777@xportsnews.com / 사진=FNC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