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1-04-18 11:11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가요

연매협 "뉴에라, 임영웅 영상 요청에 비협조…책임 떠넘기기 사과하라" [전문]

기사입력 2021.01.28 15:12 / 기사수정 2021.01.28 15:33


[엑스포츠뉴스 전아람 기자] 한국연예매니지먼트협회(이하 연매협)가 임영웅의 '2020 APAN 뮤직어워즈' 영상 누락에 대해 해명했다.

'2020 APAN 뮤직어워즈'를 주최한 연매협 측은 28일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임영웅은 대한민국 코로나 어려운 시국에 국민들의 큰 힘을 전해준 대중문화예술인이기에 간곡한 출연 및 참여 독려를 지속적으로 요청했다"고 밝혔다. 

이어 "APAN 시상식의 성공적인 개최에 반드시 필요한 시상식 영상 협조요청 관련하여 APAN 주최사인 본 협회의 입장과 전혀 다른 임영웅의 소속사 뉴에라프로젝트(이하 뉴에라)측의 오해와 불신을 조장하는 잘못된 판단행위로 인해 시상식의 취지가 훼손되는 것을 지켜볼 수 없어 정확한 내용과 본 시상식의 취지와 무관하게 뉴에라측의 잘못된 행위로 인한 상황을 더는 두고 볼 수가 없어 정확한 사실과 진실에 입각하여 올바르게 정정한다"고 강조했다.

연매협 측은 "뉴에라 측에 TOP10의 수상자의 1인 임영웅님 지속적으로 섭외 요청을 했으나, 뉴에라 측은 임영웅의 직접 참석은 어렵다는 의사를 작가진을 통해 전달한 사실이 있었다. 이에 제작진은 다시 한 번 임영웅님의 출연 및 수상소감 인터뷰 진행 여부에 대해 뉴에라 측에 재요청 하였으나 소속사 뉴에라 측은 회의 후 답변을 주겠다고 하였으며 수차례 동안 연락을 취했으나 동일한 답신만 받았다"고 전했다.

또한 "뉴에라 측은 수상소감 인터뷰 등 제작진의 요청자료도 반복하며 계속 회의 중이니 기다려달라는 답변만 지속적으로 반복만 제작진에게 전하였던 사실이 있다"며 "뉴에라 측의 불성실한 협조로 임영웅의 자료가 누락된채 방송이 된 후 팬분들의 항의성 해명 요구가 빗발친 이후 뉴에라 측은 1월 25일 제작사에게 APAN 다시보기 영상을 통해 임영웅의 자료를 보내줄테니 재편집하여 방송을 나올수 있게 해달라는 요청을 다시 해온 사실이 있다"고 말했다.

연매협 측은 "뉴에라 측은 임영웅 팬분들의 빗발치는 항의성 해명요구에 책임을 떠넘기기 위해 APAN 주최측에 사과문을 게재해달라는 억지성의 강요를 해온 사실이 있다"며 "뉴에라 측의 사실 진위에 있어 업계의 상도의를 무시하는 부정행위를 본 협회는 올바르게 전하기 위해서 사실 진위 여부를 밝히고자 하기 위함이고 추후, 뉴에라 측이 경고망동한 행위로 업계의 질서를 훼손하고 진정성 있는 공식적인 사과가 없을 시 관련된 모든 자료들을 공개할 예정이라는 점 확인하여 드린다"고 강경한 입장을 밝혔다.

앞서 지난 24일 진행된 'APAN 뮤직 어워즈'에서는 임영웅이 TOP10을 수상했으나, 소개 영상이 누락됐다. 이에 임영웅 팬들이 소속사에 해명을 요구했다.

이에 뉴에라 측은 27일 공식 팬카페를 통해 "뉴에라 프로젝트에서 임영웅 님의 자료가 제공되지 않아 아티스트 소개 영상이 누락되었다는 것은 사실이 아니다. 위의 내용은 'APAN 뮤직 어워즈'를 기획하고 제작한 책임이 있는 위치의 관계자들과 뉴에라프로젝트의 업무 담당자들에게 확인한 사실"이라고 해명한 바 있다.

이하 한국연예매니지먼트협회 입장 전문.

이번 2020 APAN 뮤직어워즈의 중요한 수상 부문인 ‘APAN TOP10'은 2020년을 빛낸 가장 핫한 10 팀의 아티스트라는 영예를 안게 되는 시상식의 가장 중요한 부문이며 ‘APAN TOP10'은 팬 분들의 정성스러운 인기투표와 음원 및 음반 판매 성적과 APAN AWARDS가 표방하는 공적가치 기준으로 하여 공정하고 객관적인 심사를 거쳐 심사숙고 끝에 결정된 2020년 가장 활발한 활동과 핫한 10팀의 아티스트들을 선정하여 수상하는 영예로운 상이며 대중문화예술인 임영웅님은 ‘APAN TOP10' 수상자중 1인이였습니다. 

2020년 가장 뜨거운 핫이슈의 중심인물 중 한명인 대중문화예술인 임영웅님은 대한민국 코로나 어려운 시국에 국민들의 큰 힘을 전해준 대중문화예술인이기에 간곡한 출연 및 참여 독려를 지속적으로 요청하였습니다. 이러한 APAN 시상식의 성공적인 개최에 반드시 필요한 시상식 영상 협조요청 관련하여 APAN 주최사인 본 협회의 입장과 전혀 다른 대중문화예술인 임영웅님의 소속사 뉴에라프로젝트(이하 뉴에라)측의 오해와 불신을 조장하는 잘못된 판단행위로 인해 시상식의 취지가 훼손되는 것을 지켜볼 수 없어 정확한 내용과 본 시상식의 취지와 무관하게 임영웅님의 소속사 뉴에라측의 잘못된 행위로 인한 상황을 더는 두고 볼 수가 없어 정확한 사실과 진실에 입각하여 올바르게 정정합니다. 

2020년 대중문화예술인 임영웅님은 본 시상식의 중요 수상 부문인 'APAN TOP10' 수상이 유력하여 사전 섭외 요청을 위해 임영웅의 매니지먼트를 총괄하는 뉴에라에 수개월 전부터 임영웅님의 바쁜 일정을 고려하여 시상식 참석 관련 섭외 요청을 했습니다. 본 시상식의 섭외를 담당한 작가진은 물론 엔터테인먼트 관계자와 업계 매니저 등 여러 경로를 통해 뉴에라측을 접촉하였고, 본 협회는 섭외와 관련된 모든 진행을 충실히하였던 사실이 있습니다. 이와 관련하여 아래에 내어놓은 내용은 본 협회가 밝히고자 하는 사실관계에 따른 관련 업무 내용들입니다. 

2020년 11월 28일~29일 개최하려했던 APAN 뮤직어워즈에 뉴에라 측 콘서트 일정에 겹쳐 임영웅님의 시상식 참석이 어렵다는 통보를 전해들었습니다. 이 시기에 코로나19로 인한 정부의 시책에 따라 사회적 거리두기 격상으로 인해 시상식 일정이 두 차례나 연기되었으나 어렵게 1월23일~24일 일정으로 변경하여 APAN 어워즈를 진행하게 되었습니다. 따라서 다시 뉴에라측에 TOP10의 수상자의 1인 임영웅님 지속적으로 섭외 요청을 했으나, 뉴에라측은 임영웅님의 직접 참석은 어렵다는 의사를 작가진을 통해 전달한 사실이 있었습니다. 이에 제작진은 다시 한 번 임영웅님의 출연 및 수상소감 인터뷰 진행 여부에 대해 뉴에라 측에 재요청 하였으나 소속사 뉴에라측은 회의 후 답변을 주겠다고 하였으며 수차례 동안 연락을 취했으나 동일한 답신만 받았습니다. 또한 APAN 관련 시상식에 필요한 자료 사용여부에 대한 허락을 요청하였고. 소속사 뉴에라 관계자로부터 임영웅님 관련 모든 자료 및 컨텐츠에 대한 권한은 ㅇㅇㅇㅇ측이 보유하고 있으니 반드시 동의를 구하고 사용 허락 여부를 뉴에라측으로부터 확인한 사실과 동일한 답신만 받았습니다. 대중문화예술기획업 종사자로서 전속권을 가진 소속사인 뉴에라측이 기본 전속권인 권한 자료조차 사용여부를 초상권 사진 및 영상콘텐츠는 소속사 권한이 아닌 제3자에게 사용여부의 허락을 구하라는 답변에 당혹스러웠음을 지금 밝히는 바입니다. 

또한 소속사 뉴에라 측은 수상소감 인터뷰 등 제작진의 요청자료도 반복하며 계속 회의 중이니 기다려달라는 답변만 지속적으로 반복만 제작진에게 전하였던 사실이 있습니다. 본 협회는 이번 시상식에 임영웅님을 위한 APAN TOP10 수상의 영예를 얻기 위해 투표에 참여하여 정성스러운 애정을 보여준 팬분들의 성의에 보답하기 위해 출연성사 여부의 답을 기다리는 입장에서 계속되는 섭외요청을 진행한 사실이 있습니다. 이로부터 사전녹화 전날 뉴에라측으로부터 대중문화예술인 임영웅님의 수상소감을 영상 받기 위해서는 우선 선행 요구 조건을 받아들이라는 일방적인 통보를 시상식 제작진에게 전달 받은 사실 있었던바 갑작스런 뉴에라측의 임영웅님의 수상소감 인터뷰 조건에 대하여 당혹스러웠지만 본 시상식의 권위와 전통의 운영취지를 훼손하는 어려운 현실에 직면하게 되었습니다. 하지만 시상식의 중요 부문인 APAN TOP10 선정의 완성도를 위해 받아들일 수밖에 없는 어려운 결정을 내리게 된 것입니다. 

'APAN TOP10'에 선정된 수상자들은 각 소속사의 협조 하에 동의와 허락을 받은 후 시상식 방송에 영상의 자료들을 원활하게 진행할 수 있었고 뉴에라측의 임영웅님의 자료만 누락된 채 나머지 9명의 소속사는 모두 적극적인 협조 하에 시상식을 준비할 수 있었습니다. 이후 시상식 방송이 뉴에라측의 불성실한 협조로 임영웅님의 자료가 누락된채 방송이 된 후 임영웅님 팬분들의 항의성 해명 요구가 빗발친 이후 뉴에라측은 1월25일 제작사에게 APAN 다시보기 영상을 통해 임영웅님의 자료를 보내줄테니 재편집하여 방송을 나올수 있게 해달라는 요청을 다시 해온 사실이 있습니다. 다만, 뉴에라측은 임영웅님의 팬분들의 빗발치는 항의성 해명요구에 뉴에라측의 책임을 떠넘기기 위해 APAN 주최측에 사과문을 게재해달라는 억지성의 강요를 해온 사실이 있습니다. 이에 본 협회는 거듭 양보하여 주최측과 소속사측의 원활한 소통의 부재로 상호간의 공동의 책임으로 마무리를 할 수 있는 선에서 APAN 주최측은 합리적이고 원활한 소통을 제안하였으나, 뉴에라측에서 수용할 수 없는 문제라고 인식하며 거절한 사실 또한 있었던 것이고 이러한 불미스러운 뉴에라측의 사실 진위에 있어 업계의 상도의를 무시하는 부정행위를 본 협회는 올바르게 전하기 위해서 사실 진위 여부를 밝히고자 하기 위함이고 추후, 뉴에라측이 경고망동한 행위로 업계의 질서를 훼손하고 진정성 있는 공식적인 사과가 없을 시 관련된 모든 자료들을 공개할 예정이라는 점 확인하여 드립니다. 

한국연예매니지먼트협회는 주최사로서의 운영취지의 진정성에 벗어나는 올바른 사실 관계를 부정 왜곡하는 뉴에리측의 행위에 대해 더 이상 방치하고 지켜볼 수 없어 APAN 측의 입장을 표명하는 바입니다. 

kindbelle@xportsnews.com / 사진=엑스포츠뉴스DB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