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1-01-20 19:00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농구 종합

이승현 "KCC 3.5G 차, 이제 전쟁이다" [고양:생생톡]

기사입력 2021.01.13 21:30


[엑스포츠뉴스 고양, 김현세 기자] 고양 오리온 오리온스 이승현이 1위 KCC와 승차를 3.5경기까지 좁히고 휴식기를 맞는 데 "이제 전쟁해야 하니 잘 대비해 오겠다"고 다짐했다.

이승현은 13일 고양체육관에서 열린 2020-2021 현대모비스 프로농구 서울 SK 나이츠와 홈 경기에서 31분 50초 동안 19득점 4리바운드 2어시스트 기록해 오리온이 85-73으로 이길 수 있게 도왔다. 오리온은 최근 3연승을 달려 시즌 전적 18승 12패를 기록했다.

경기가 끝나고 이승현은 "휴식기 전 3연승하고 마칠 수 있어 좋다. 선수들이 연승을 잇고자 하는 의지가 강해 이길 수 있던 것 같다"며 "오늘 턴오버가 2개 나왔는데 앞서 2연승할 때는 턴오버가 많았다. 감독님께서 '줄이자'고 하셨는데 오늘 경기 끝나고 기록지 보고 알았다. 감독님께서 라커룸에서 '고맙다'고 해 주셨다. 턴오버 2개는 나오기 쉽지 않은데 모두 잘했던 것 같다"고 말했다.

후반전 추격 허용이 종종 나오고 있는 데 대해서는 "우리가 리드하다가 후반에 추격을 허용하는 것은 인지하고 있다. 잘나갈 때일수록 더 기본에 입각해 임할 것"이라며 "오늘은 당황하지 않고 유기적으로 잘 풀어갔다. 긍정적이라고 보고 있다"고 이야기했다.

올스타 휴식기 뒤 본격 순위 싸움 시작이다. 이승현은 "우리가 치고 올라가야죠"라며 "KCC와 3.5경기 차이다. 1위 팀이니 만큼 도전해야 하지 않겠나. KCC만 아니라 다른 팀과도 승부하겠다. 이제 전쟁해야 하니 잘 대비해 오겠다"고 다짐했다.

kkachi@xportsnews.com / 사진=고양, 김한준 기자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