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1-03-01 21:25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드라마

'구미호뎐' 이태리, 조보아 부모에 자살 암시 걸었다

기사입력 2020.11.26 23:14



[엑스포츠뉴스 이이진 기자] '구미호뎐' 이태리가 조보아를 협박했다.

26일 방송된 tvN 수목드라마 '구미호뎐' 14회에서는 남지아(조보아 분)가 이무기를 불러낸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남지아는 역병이 돌기 시작해 수십 명의 사람들이 죽었다는 것을 알고 충격에 빠졌다.

남지아는 일부러 자신 몸속에 있는 이무기를 불러냈다. 이무기는 "이연은 너로 인해 끝장날 거다. 이연은 널 절대 포기 못하니까"라며 조롱했다.

그러나 남지아는 "남의 연인 사이 신경 쓸 시간 있으면 네 반쪽이나 챙겨. 그 자식은 실연의 아픔을 못 잊고 너나 나나 싹 다 끌고 지옥으로 갈 생각인 거 같으니까"라며 쏘아붙였다.

특히 남지아는 "내 명부가 바뀌었어. 무고한 사람들을 학살하면서 삼도천 할미가 이렇게 나올 걸 그놈이 과연 몰랐을까?"라며 협박했다.

또 이무기(이태리)는 남지아의 부모를 찾아갔다. 그 사이 기유리(김용지)는 이무기의 지시에 따라 남지아의 집 앞을 지키던 구신주(황희)를 불러냈다.

지아 아빠(송영규)는 남지아에게 전화했고, 이무기는 "목 매달고 싶어"라며 암시를 걸어 극의 긴장감을 높였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tvN 방송화면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