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1-03-01 23:09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영화

'디즈니·픽사의 특별한 상상'…'소울', 12월 25일 개봉 확정

기사입력 2020.11.25 08:59 / 기사수정 2020.11.25 09:08


[엑스포츠뉴스 김유진 기자] 제73회 칸국제영화제, 제25회 부산국제영화제 공식 초청작 선정 및 로튼 토마토 신선도 100%를 기록한 영화 '소울'(감독 피트 닥터)이 12월 25일 국내 개봉을 확정했다.

함께 공개된 스틸에는 지구에 오기 전, 영혼들이 머무르는 '태어나기 전 세상'의 독창적이고 신비로운 세계관과 독특하면서도 사랑스러운 영혼 캐릭터들이 눈길을 사로잡는다. 

예기치 못한 사고로 영혼이 돼 '태어나기 전 세상'에 떨어진 조와 귀여운 외모와 달리 시니컬한 표정을 지닌 영혼 22의 조합은 전혀 다른 성향을 가진 두 캐릭터의 극과 극 매력을 돋보이게 만들며 이들이 선사할 유쾌한 웃음을 기대하게 만든다. 


여기에 하나로 이어진 선으로 표현되어 신비로움을 자아내는 '태어나기 전 세상'의 카운슬러 제리와 '머나먼 저세상'의 영혼 관리자 테리까지 개성 가득한 캐릭터들이 호기심을 자극한다.

'태어나기 전 세상'과 극명하게 대비되는 현실 세계 뉴욕의 모습은 실사를 방불케 하는 고퀄리티 비주얼로 이목을 집중시킨다. 또 생생하고 역동적인 도시의 풍경을 완벽 재현해 보는 즐거움을 더한다. 

재즈 클럽에서 피아노를 연주하는 조와 밴드의 앙상블은 물론 베일에 싸인 미지의 캐릭터 문 윈드의 모습까지 엿볼 수 있어 '소울'이 선사할 스펙터클한 어드벤처에 대한 기대감을 증폭시킨다.

'소울'은 12월 25일 개봉 예정이다.

slowlife@xportsnews.com / 사진 = 월트디즈니컴퍼니 코리아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