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0-10-21 11:04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놀면 뭐하니?' 지미유, 신박기획 신사옥 마련?…환불원정대 본거지 생겼다

기사입력 2020.10.16 08:12


[엑스포츠뉴스 김예은 기자] ‘놀면 뭐하니?'의 ‘지미 유’(유재석)가 신박기획의 큰 그림이 펼쳐질 신사옥 부지를 마련했다고 해 기대를 모은다.

오는 17일 방송되는 MBC ‘놀면 뭐하니?’에서는 신박기획의 미래가 담길 신사옥 부지에서 진행된 직원 조회 모습이 공개된다.

‘지미 유’(유재석)은 신박기획의 매니저 정봉원(정재형)과 김지섭(김종민)을 새로운 사무실로 불러 직원 조회 시간을 가졌다. 쉽게 찾을 수 없을 정도로 비밀스러운 신박기획의 새로운 사무실은 뻥 뚫린 시원한 뷰를 자랑하며 ‘오픈 마인드’의 신박기획을 제대로 보여주는 곳.

어렵게 사무실을 찾은 매니저 정봉원(정재형)과 김지섭(김종민)은 어안이 벙벙한 표정을 지었는데, ‘지미 유’(유재석)는 “신사옥 부지예요~”라며 신박기획의 앞으로의 청사진을 제시했다. 그는 앞으로 프로듀서, 작사가, 작곡가 등 다양한 아티스트를 발굴할 것을 밝혔다.

‘지미 유’(유재석)는 김지섭(김종민) 매니저의 숨은 작사 실력을 발굴한데 이어 작곡을 하고 싶다는 정봉원(정재형)에게도 ‘로고송’ 작곡을 제안했다고. 또한 ‘음악천재’로 불리며 시청자들의 다양한 제보가 이어지고 있는 김지섭(김종민)은 더욱 신박하게 업그레이드된 작사 실력을 보여줬다고 해 기대를 모은다.

그런가 하면 유일하게 신박기획의 단체복에서 자유를 얻은 ‘패션센스쟁이’ 정봉원(정재형)은 그의 패션 세계를 이해하지 못한 ‘지미 유’(유재석)와 팽팽한 신경전을 벌였다.

‘지미 유’(유재석)가 “투 머치”라며 도발하자 정봉원(정재형)은 참지 못하고 자리에 벌떡 일어나 회심의 한마디를 투척했다는 전언이다. 이에 ‘지미 유’(유재석)도 그동안 매니저들에게 보여주지 않았던 당랑권을 재소환했다고 해 웃음을 자아낸다.

‘지미 유’(유재석)가 환불원정대의 데뷔 무대와 활동을 앞두고 매니저들을 위해 사원증과 명함을 전달하는 모습도 공개될 예정이다. 오는 17일 환불원정대의 'DON'T TOUCH ME' 첫 데뷔 무대를 시작으로 앞으로 ‘지미 유’(유재석)가 그리는 ‘신박기획의 세계’는 어떤 모습일지 관심이 집중된다.

dpdms1291@xportsnews.com / 사진 = MBC '놀면 뭐하니?'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