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0-10-21 22:54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온라인게임

액토즈소프트, '미르의 전설' IP 사업 부문 물적 분할…신규 법인 설립 예정

기사입력 2020.09.25 17:05


[엑스포츠뉴스 이덕행 기자] 액토즈소프트가 '미르의 전설' 게임 및 IP 사업 부문을 분할한다.

액토즈소프트는 25일 공시를 통해 '미르의 전설' 게임 및 IP 사업을 전문으로 하는 신전기(가칭)를 신설한다고 밝혔다. 신전기는 '파이널판타지14' '라테일' 등을 제외한 '미르의 전설' 게임 및 IP 부문을 단순 물적분할한 분할신설회사다.

신전기는 오는 11월 11일 주주총회를 거쳐 12일 분할할 예정이다.

엑스포츠뉴스 이덕행 기자 dh.lee@xportsnews.com / 사진 = 액토즈 소프트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