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0-10-23 17:17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국내연예

'은퇴 번복' 박유천, 코로나19 속 태국 콘서트?…남다른 행보 [종합]

기사입력 2020.09.16 19:26 / 기사수정 2020.09.16 21:07


[엑스포츠뉴스 김예은 기자] 은퇴 번복을 했던 박유천이 활발한 활동을 예고했다. 오는 11월 태국에서 콘서트를 진행할 계획이다. 

박유천 측은 16일 공식 SNS를 통해 "곧 시작될 박유천의 태국 활동에 대해 안내드린다"며 태국 활동 스케줄표를 공개했다. 

공개된 스케줄표에 따르면 박유천은 9월 사전 판매를 시작, 오는 10월 공식 앨범과 태국어 버전 싱글을 발매할 예정이다. 또한 11월 27일 팬사인회를 진행하고, 11월 28일엔 온라인과 오프라인으로 미니 콘서트를 개최한다. 

박유천의 오프라인 콘서트 소식은 놀라움을 안겼다. 코로나19 확산 여파로 인해 수많은 가수가 온라인 비대면 콘서트를 진행하고 있기 때문. 여전히 코로나19가 일상 생활에 타격을 주고 있는 상황. 그의 오프라인 콘서트 계획에 온라인상에선 갑론을박이 이어지고 있다. 



이러한 박유천의 소식과 함께 그의 '은퇴 번복'도 다시금 조명되고 있다. 

박유천은 지난해 마약 투약 혐의로 기소됐다. 당시 그는 혐의가 인정된다면 연예계를 은퇴하겠다고 선언했지만, 그의 다리털에서 필로폰이 검출됐다. 이후 박유천은 소속사를 통해 은퇴를 알렸지만, 지난 1월 빠르게 활동을 재개했다. 




1월 태국 방콕 팬미팅으로 활동 시동을 건 그는 3월 공식 인스타그램 개설, 4월 공식 팬페이지 오픈, 7월 온라인 팬미팅을 진행했다.

태국 팬사인회 및 콘서트는 지난 7월 일찍이 예고한 바 있다. 박유천 측이 인스타그램을 통해 "태국에서 팬사인회 및 미니 콘서트도 개최할 예정이오니 많은 관심과 사랑 부탁드린다"고 알린 것. 그러나 코로나19 펜데믹 상황이 완화되지 않았음에도 일정을 강행, 놀라움을 안기고 있다. 

dpdms1291@xportsnews.com / 사진 = 박유천 공식 인스타그램, 엑스포츠뉴스DB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