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0-09-30 09:02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국내연예

에이스팩토리 측 "씨그널엔터 배우 무단 양수 허위사실…적법절차 걸쳐" [공식입장 전문]

기사입력 2020.08.14 17:28


[엑스포츠뉴스 박소연 기자] 에이스팩토리 측이 씨그널엔터테인먼트 자산 무단 양수설을 부인했다.

에이스팩토리는 14일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최근 당사는 씨그널엔터테인먼트의 인적 자산과 무형자산을 정당한 대가를 치르지 않고 무단으로 양수 받았다는 허위사실에 대한 답변을 요구받았다"고 밝혔다.

이어 "당사 또는 당사의 대표가 씨그널엔터테인먼트로부터 인적 자산인 소속 배우, 작가진을 무단으로 양수 받았다는 내용은 명백한 허위사실"이라며 "당사는 정당하게 설립된 제작·연예매니지먼트사로 씨그널엔터테인먼트와 무관하며, 씨그널엔터테인먼트 및 타 회사에서 이적한 배우, 작가진 등과 적법한 절차를 거쳐 전속계약 또는 집필 계약 등을 체결했다"고 설명했다.

에이스팩토리 측은 "당사에 대한 근거 없는 추측성 허위사실은 불순한 의도에 따른 악의적인 소지가 다분하다고 판단한 바, 당사는 당사 및 소속 배우와 작가진의 보호를 위해 적극 대응할 것을 알려드린다"라고 덧붙였다.

다음은 에이스팩토리 공식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에이스팩토리입니다.

먼저, 에이스팩토리 작품과 배우를 응원해주시는 분들께 감사 말씀드립니다.

최근 당사(에이스팩토리)는 ‘씨그널엔터테인먼트’의 인적 자산과 무형자산을 정당한 대가를 치르지 않고 무단으로 양수 받았다는 허위사실에 대한 답변을 요구받았습니다.

당사 또는 당사의 대표가 씨그널엔터테인먼트로부터 인적 자산인 소속 배우, 작가진을 무단으로 양수 받았다는 내용은 명백한 허위사실입니다. 당사는 정당하게 설립된 제작·연예매니지먼트사로써 ‘씨그널엔터테인먼트’와 무관하며, 씨그널엔터테인먼트 및 타 회사에서 이적한 배우, 작가진 등과 적법한 절차를 거쳐 전속계약 또는 집필 계약 등을 체결하였음을 안내해 드립니다.

당사에 대한 근거 없는 추측성 허위사실은 불순한 의도에 따른 악의적인 소지가 다분하다고 판단한 바, 당사는 당사 및 소속 배우와 작가진의 보호를 위해 적극 대응할 것을 알려드립니다.

다시 한번, 에이스팩토리에 애정 어린 관심 보내주시는 모든 분들께 감사 인사드립니다.

감사합니다.

에이스팩토리 드림

yeoony@xportsnews.com / 사진=에이스팩토리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