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0-10-26 00:14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드라마

'악의 꽃' 이준기, 과거 김지훈 차에 치였다…신분 세탁 접점?

기사입력 2020.08.13 23:08 / 기사수정 2020.08.13 23:08



[엑스포츠뉴스 이이진 기자] '악의 꽃' 이준기의 과거가 서서히 드러났다.

13일 방송된 tvN '악의 꽃' 6회에서는 도현수(이준기 분)가 백희성(김지훈)의 신분을 빌리게 된 사연이 밝혀졌다.

이날 도현수는 의식을 잃고 쓰러졌고, 그의 과거가 밝혀졌다. 당시 백희성은 운전을 하며 통화했고, "힘들어도 직접 마주해야죠. 그 사람 어때 보였어요? 다행이다"라며 밝혔다.

이때 도현수는 백희성의 차에 치였다. 백희성은 차에서 내렸고, "괜찮으세요? 병실로 모셔다드릴게요"라며 물었다.

그러나 도현수는 "안 돼"라며 병원에 갈 수 없다고 만류했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tvN 방송화면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