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0-10-26 00:14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프로야구

류중일 감독 "김윤식, 맞으며 크라" 조언 [고척:프리톡]

기사입력 2020.08.08 17:07


[엑스포츠뉴스 고척, 김현세 기자] LG 트윈스 류중일 감독이 신인 김윤식이 선발 투수로서 성장하는 데 있어 진심으로 조언했다.

류 감독은 8일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치르는 2020 신한은행 SOL KBO리그 키움 히어로즈와 팀 간 시즌 11차전을 앞두고 선발 투수 김윤식과 만나 "편하게 던지라"며 "투수는 맞아 가면서 크는 것이니 도망치지 말고 자신 있게, 아마추어 시절 기억으로 잘 던져 보라"는 말을 건넸다.

김윤식은 차우찬이 부상으로 이탈해 있는 가운데 LG 선발진 한 축을 맡게 됐다. 올 시즌 12경기 가운데 선발 등판은 2회 있지만 잠재력 보이는 투구 내용을 썼다는 평가다. 직전 등판 1일 한화전은 4⅓이닝 5실점했지만 한 이닝 크게 무너져 못내 아쉬웠다는 것이 류 감독 얘기다.

"저번 등판 때 4회까지는 잘 던지다가 5회 조금 막혔다. 오늘은 편하게 볼 것이다. 나는 (이)민호, 윤식이 던질 때는 편하게 보고 있다. 이제 대학교 1학년 나이이지 않나. 얼마나 잘해주고 있는데. 베테랑도 벌벌 떠는 곳에서 젊은 스무살 선수가 산전수전 다 겪은 타자와 상대하는 것이 얼마나 떨리겠나. 맞아 가면서, 그렇게 크는 것이다."

한편, 8일 선발 명단은 홍창기(중견수)-오지환(유격수)-채은성(우익수)-김현수(지명타자)-김민성(3루수)-로베르토 라모스(1루수)-이형종(좌익수)-유강남(포수)-정주현(2루수) 순서다. 

kkachi@xportsnews.com / 사진=엑스포츠뉴스DB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