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0-08-05 00:50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드라마

'편의점 샛별이' 김유정, 지창욱 누나 김지현 편의점 출입 막았다

기사입력 2020.08.01 22:43


[엑스포츠뉴스 나금주 기자] '편의점 샛별이' 김유정이 지창욱 누나 김지현에게 편의점에 출입하지 말라고 밝혔다.

1일 방송된 SBS 금토드라마 '편의점 샛별이' 14회에서는 최대현(지창욱 분)이 정샛별(김유정)의 공부를 도와주었다.

이날 정샛별은 최대현 누나 최대순(김지현)이 물건을 결제하지도 않고 가져간 걸 알았다. 심지어 손님이 낸 현금도 사라졌다. 씩씩거리던 정샛별은 최대순이 돌아오자 "언닌 오늘부터 편의점 출입 금지다"라며 편의점 문을 막아섰다.

최대순이 "넌 뭔데 그래"라고 하자 정샛별은 "여기 직원이다"라고 밝혔다. 최대순이 "내가 여기 대주주"라고 했지만, 정샛별은 "그래서 이젠 이 편의점 문 닫게 하려고요? 점장님은 이 편의점이 전부고, 전 이 편의점 키워서 2호점 하려고 죽기 살기로 일하고 있다. 근데 언니는 여기가 놀이터 같다. 가족들은 그냥 넘어갔을지 모르지만 전 못 참는다. 제대로 일할 거 아니면 기웃거리지도 마세요"라고 경고했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SBS 방송화면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