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0-08-04 08:40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국내연예

러블리즈 진, '일반인 같다'는 악플에 "뚝배기 딱 대" 사이다 답변 [엑's 이슈]

기사입력 2020.07.12 15:48


[엑스포츠뉴스 김예은 기자] 그룹 러블리즈 진이 악플러를 공개 저격해 화제를 모으고 있다. 

러블리즈 진은 1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무엇이든 물어보세요'를 진행, 팬들과 소통하는 시간을 가졌다.

'무엇이든 물어보세요'는 팬들이 진에게 질문을 하면, 진이 해당 질문에 답변하는 형식. 이때 한 악플러는 "아이돌 맞나? 걍 일반인 같누"라는 메시지를 보냈다. 

이에 진은 해당 악플러의 계정과 메시지를 공개하며 "저 아이돌 아니고 돌아인데요. 뚝배기 딱 대. 명치 가져와^^"라는 답변을 남겨 눈길을 끌었다.

악플에 대한 진의 화끈한 대처에 팬들은 "대응 잘했다", "속 시원한 답이다" 등의 반응을 보이며 응원 메시지를 전하고 있다. 

한편 러블리즈는 지난해 여섯 번째 미니앨범을 발매, 타이틀곡 '그 시절 우리가 사랑했던 우리'로 활동했다. Mnet '퀸덤'에 출연해 색다른 매력을 보여주기도 했다. 

dpdms1291@xportsnews.com / 사진 = 엑스포츠뉴스DB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