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0-08-10 09:04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국내연예

김민교 반려견에 물린 80대 여성 끝내 숨져…경찰 "다시 소환해 조사"

기사입력 2020.07.04 08:27


[엑스포츠뉴스 김미지 기자] 배우 김민교의 반려견이 한 습격으로 병원에 장기 입원을 했던 80대 여성이 결국 회복하지 못하고 숨졌다.

YTN은 4일 지난 5월 김민교의 반려견 두 마리에 물린 80대 여성이 병원에 입원해 여러 차례 수술을 받았지만 회복하지 못하고 어제 새벽 숨졌다고 보도했다.

숨진 여성의 딸은 어머니의 사망 소식을 김민교에게 알렸다고 전해졌다.

경찰 측은 조만간 김민교를 다시 소환해 조사할 방침이다.

지난 5월 초 경기도 광주시 텃밭에서 일하던 80대 여성은 울타리를 뛰어넘어 밖으로 나온 김민교의 반려견 두 마리에 허벅지와 팔을 물려 병원에서 치료를 받았다.


해당 반려견들은 무게가 20kg가 넘는 대형견으로 알려지면서 심각한 문제로 떠올랐다. 반려견들은 고라니를 보고 놀라 울타리를 뛰어넘었고 이후 이웃 여성을 습격한 것으로 보인다.

당시 김민교는 자신의 SNS를 통해 사과의 말과 책임지겠다는 말을 전했으며, 피해 이웃의 딸은 김민교와 이웃으로서 좋은 관계를 가지고 있었으며 반려견 관리를 소홀히 했다는 대중의 오해를 받고 있어 마음이 쓰인다며 옹호의 입장을 보인 바 있다.

am8191@xportsnews.com / 사진=엑스포츠뉴스DB, 채널A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