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0-09-28 00:28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국내연예

이효리, 윤아와 '노래방' 라이브방송 사과 "생각 깊지 못했다…깊이 반성"[전문]

기사입력 2020.07.02 09:51 / 기사수정 2020.07.02 09:59


[엑스포츠뉴스 김미지 기자] 가수 이효리가 노래방에서 SNS 라이브 방송을 진행해 지적을 받자, 사과의 말을 전했다.

이효리는 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어젯밤 아직 조심해야 하는 시국에 맞지 않는 행동을 한 점 깊이 반성합니다"라며 "요새 제가 너무 들떠서 생각이 깊지 못했습니다"라고 밝혔다.

이어 "언니로서 윤아에게도 미안합니다. 앞으로 좀 더 조심하고 신중하게 행동하겠습니다. 다시 한번 사과드립니다"라고 덧붙였다.

지난 1일 이효리는 팬들과의 소통을 위해 인스타그램 라이브 방송을 진행했다. JTBC '효리네 민박'에서 함께한 그룹 소녀시대 윤아도 함께였다.

문제가 된 것은 두 사람이 코로나19 확산세가 가라 앉지 않은 현재 시국에 감염 위험시설 중 한 곳인 노래방을 방문했기 때문. 현재 방영당국은 노래방을 고위험시설로 분류해 관리하고 있다.

두 사람은 라이브 방송에서 팬들이 해당 문제를 지적하자 마스크를 착용하고는 방송 시작 2분 만에 종료된 바 있다.

다음은 이효리 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이효리입니다.

어젯밤 아직 조심해야 하는 시국에 맞지 않는 행동을 한 점 깊이 반성합니다...

요새 제가 너무 들떠서 생각이 깊지 못했습니다. 언니로서 윤아에게도 미안합니다. 앞으로 좀 더 조심하고 신중하게 행동하겠습니다. 다시 한번 사과드립니다.

am8191@xportsnews.com / 사진=이효리 인스타그램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