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0-07-02 19:03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장르만 코미디' 오만석, 코믹→잔망美 스틸컷 공개…기대감 UP

기사입력 2020.05.29 15:15 / 기사수정 2020.05.29 15:17


[엑스포츠뉴스 최희재 인턴기자] 오만석이 '장르만 코미디' 속 '끝까지 보면 소름 돋는 이야기'에 출연한다.

오는 7월 중 첫 방송 예정인 JTBC ‘끝까지 보면 소름 돋는 이야기(이하 ‘끝보소’)는 ‘숏폼드라마’로 구성된 코미디 프로그램 ‘장르만 코미디’의 콘텐츠 중 하나다. '끝보소'는 소름 끼치는 반전으로 화제를 모았던 명작 웹툰 ‘금요일 베스트’를 원작으로 했다.

특히 ‘끝보소’에는 배우 오만석이 캐스팅 돼 관심이 고조된다. 오만석은 드라마 ‘사랑의 불시착’에서 피도 눈물도 없는 냉혈한이자 인민무력부 보위국 소속 소좌인 조철강 역으로 강렬한 임팩트를 선사한 바 있다. 이에 ‘사랑의 불시착’의 악역 이미지를 벗고 ‘끝보소’를 통해 코믹하게 찾아올 오만석에 대한 기대가 높아진다.

이 가운데 29일, ‘끝보소’ 측이 만신 역을 맡은 오만석의 비주얼을 공개했다. 공개된 스틸 속 오만석은 깔끔하게 넘긴 올백 헤어스타일과 세련된 스트라이프 정장을 갖춰 입은 말끔한 신사의 모습으로 변신했다. 행커치프부터 칼라핀까지 빼놓지 않은 화려한 스타일링과 실내에서도 구두를 벗지 않은 폼생폼사 자태가 예사롭지 않은 캐릭터임을 엿보게 한다.

이와 함께 시시각각 변하는 오만석의 표정이 시선을 강탈한다. 매서운 눈빛을 번뜩이며 카리스마를 내뿜던 그는 이내 언제 그랬냐는 듯 눈을 동그랗게 뜨고 온 힘을 다해 입을 모으는 등 다채로운 표정 변화를 선보였다. 코믹까지 섭렵한 명품 열연으로 안방을 초토화시킬 오만석의 활약에 예비 시청자들의 기대감이 모아진다.

‘끝보소’ 제작진은 “오만석은 첫 촬영부터 기대 그 이상이었다. 스타일은 물론 표정, 말투에 이르기까지 만신 그 자체로 변신해, 전에 없이 잔망스러운 코믹 연기로 현장 스태프들을 연신 배꼽을 쥐게 했다”면서, “올 여름 시원한 웃음과 오싹한 소름을 동시에 선사할 ‘끝까지 보면 소름 돋는 이야기’를 기대해달라”고 전했다.

한편, 배우 오만석과 개그맨 김준호, 유세윤, 김준현, 안영미 등 국내 최고 코미디언들이 캐스팅 돼 화제를 모으고 있는 JTBC ‘장르만 코미디’는 웹툰, 드라마, 예능, 음악 등 여러 장르와의 콜라보레이션을 통해 코미디의 확장성을 추구하는 숏폼드라마 코미디다.

'장르만 코미디'는 오는 7월 첫 방송될 예정이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JTBC ‘장르만 코미디’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